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연휴 첫날, 고속·시내도로 소통 ‘원활’
입력 2020.09.30 (19:22) 수정 2020.09.30 (19:27) 뉴스7(창원)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추석 연휴 첫날인 오늘(30일) 오전에 붐볐던 경남도내 고속도로와 시내도로가 오후 늦게 정체가 풀려 소통이 원활합니다.

남해고속도로는 오후 세 시를 넘기며 원활한 흐름을 보이고 있습니다.

막바지 대목장을 보러 나온 시민들로 붐볐던 시가지 도로도 오후 6시를 넘기면서 정체가 해소됐습니다.

추석인 내일은 지난해보다 8%가량 줄어든 100만여 대의 차량이 경남도내 고속도로를 이용할 것으로 예상됩니다.
  • 연휴 첫날, 고속·시내도로 소통 ‘원활’
    • 입력 2020-09-30 19:22:32
    • 수정2020-09-30 19:27:20
    뉴스7(창원)
추석 연휴 첫날인 오늘(30일) 오전에 붐볐던 경남도내 고속도로와 시내도로가 오후 늦게 정체가 풀려 소통이 원활합니다.

남해고속도로는 오후 세 시를 넘기며 원활한 흐름을 보이고 있습니다.

막바지 대목장을 보러 나온 시민들로 붐볐던 시가지 도로도 오후 6시를 넘기면서 정체가 해소됐습니다.

추석인 내일은 지난해보다 8%가량 줄어든 100만여 대의 차량이 경남도내 고속도로를 이용할 것으로 예상됩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7(창원)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