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총리 합천 방문 ‘홍수 조사 공정성 요구’
입력 2020.09.30 (21:31) 수정 2020.09.30 (21:37) 뉴스9(창원)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정세균 국무총리가 합천 수해 현장을 방문해 주민이 억울한 일을 당하지 않도록 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정 총리와 환경부 장관은 오늘(30일) 지난 8월 집중호우 피해 현장인 합천군 쌍책면과 율곡면을 찾아 군민대책위의 건의사항을 들었습니다.

대책위는 합천 홍수 원인과 관련된 댐 조사위원회를 환경부가 아닌 총리실 산하에 둘 것을 요구했고 정총리는 정부기관의 부족함이 있었는지 검증하겠다고 밝혔습니다.
  • 총리 합천 방문 ‘홍수 조사 공정성 요구’
    • 입력 2020-09-30 21:31:04
    • 수정2020-09-30 21:37:14
    뉴스9(창원)
정세균 국무총리가 합천 수해 현장을 방문해 주민이 억울한 일을 당하지 않도록 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정 총리와 환경부 장관은 오늘(30일) 지난 8월 집중호우 피해 현장인 합천군 쌍책면과 율곡면을 찾아 군민대책위의 건의사항을 들었습니다.

대책위는 합천 홍수 원인과 관련된 댐 조사위원회를 환경부가 아닌 총리실 산하에 둘 것을 요구했고 정총리는 정부기관의 부족함이 있었는지 검증하겠다고 밝혔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9(창원)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