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전북 초중고 코로나19 열화상 카메라 설치 65%에 불과
입력 2020.10.06 (19:35) 수정 2020.10.06 (19:45) 뉴스7(전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코로나19 발열 검사를 위한 전북지역 일선 학교의 열 화상 카메라 설치율이 65퍼센트에 불과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전북교육청에 따르면, 초중고등학교 7백74곳 가운데 학생 수가 백 명이 넘는 5백2곳에만 열 화상 카메라가 보급됐습니다.

이에 따라 백명 이하 작은 학교에서는 등교시간 교직원 등이 직접 체온 측정기로 발열 검사를 하는 불편이 따르면서 형평성 논란이 제기되고 있습니다.
  • 전북 초중고 코로나19 열화상 카메라 설치 65%에 불과
    • 입력 2020-10-06 19:35:24
    • 수정2020-10-06 19:45:42
    뉴스7(전주)
코로나19 발열 검사를 위한 전북지역 일선 학교의 열 화상 카메라 설치율이 65퍼센트에 불과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전북교육청에 따르면, 초중고등학교 7백74곳 가운데 학생 수가 백 명이 넘는 5백2곳에만 열 화상 카메라가 보급됐습니다.

이에 따라 백명 이하 작은 학교에서는 등교시간 교직원 등이 직접 체온 측정기로 발열 검사를 하는 불편이 따르면서 형평성 논란이 제기되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7(전주)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