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 ‘코로나19’ 팬데믹
다시 확산하는 미 코로나19…위스콘신주는 야전병원 열기로
입력 2020.10.09 (03:54) 수정 2020.10.09 (04:26) 국제
미국 위스콘신주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입원하는 환자가 급증하자 야전병원을 열기로 하는 등 미국에서 코로나19가 재확산하고 있습니다.

CNN 방송에 따르면 토니 에버스 위스콘신 주지사는 7일(현지시간) 코로나19 입원 환자 급증에 따라 야전병원을 개원하기로 했다고 발표했습니다.

위스콘신주에서는 이날 신규 코로나19 입원 환자가 141명으로 최고 기록을 세웠습니다.

에버스 주지사는 "우리는 분명히 이런 날이 오지 않기를 바랐다. 하지만 불행히도 오늘 위스콘신주는 훨씬 절박한 지점에 있고 우리의 의료보장 체계는 (환자를) 감당할 수 없는 지경이 됐다"고 말했습니다.

다른 주에서도 상황이 크게 다르지 않다는 말들이 나옵니다.

유타주 스펜서 콕스 부주지사는 트위터에 "입원 환자가 치솟으면서 의료 체계에 부담을 주기 시작했다. 특히 인력이 그렇다"면서 "유타주도 (위스콘신주보다) 감염 비율에서 크게 뒤처져 있지 않기 때문에 위스콘신주의 발표는 정신이 번쩍 들게 하는 경고장이 돼야 한다"고 썼습니다.

몬태나·네브래스카·노스다코타·오클라호마·사우스다코타·와이오밍주에서도 최근 입원 환자가 최고치를 경신한 상황입니다.

'코로나19 트래킹 프로젝트'에 따르면 미 전역의 입원 환자 수도 최근 상승하기 시작했습니다.

CNN은 또 미 존스홉킨스대학 통계를 인용해 미국의 하루 평균 신규 코로나19 환자가 4만4천명을 넘기면서 8월 이후 최고치를 기록했다고 전했습니다.

중서부와 북동부를 중심으로 25개 주에서 최근 1주일간의 하루 평균 신규 환자 수가 그 전주와 견줘 증가했고, 감소한 곳은 앨라배마·하와이주 등 2곳뿐이었습니다.

독감철인 가을·겨울로 접어들면서 독감과 코로나19가 동시에 유행하는 '트윈데믹'이 우려되는 가운데 코로나19가 다시 확산하는 형국입니다.

존스홉킨스대는 이날 미국의 코로나19 확진자 수를 757만173명, 사망자 수를 21만2천237명으로 각각 집계했습니다.

[사진 출처 : AP=연합뉴스]
▶ ‘ 코로나19 현황과 대응’ 최신 기사 보기
http://news.kbs.co.kr/news/list.do?icd=19588
  • 다시 확산하는 미 코로나19…위스콘신주는 야전병원 열기로
    • 입력 2020-10-09 03:54:35
    • 수정2020-10-09 04:26:59
    국제
미국 위스콘신주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입원하는 환자가 급증하자 야전병원을 열기로 하는 등 미국에서 코로나19가 재확산하고 있습니다.

CNN 방송에 따르면 토니 에버스 위스콘신 주지사는 7일(현지시간) 코로나19 입원 환자 급증에 따라 야전병원을 개원하기로 했다고 발표했습니다.

위스콘신주에서는 이날 신규 코로나19 입원 환자가 141명으로 최고 기록을 세웠습니다.

에버스 주지사는 "우리는 분명히 이런 날이 오지 않기를 바랐다. 하지만 불행히도 오늘 위스콘신주는 훨씬 절박한 지점에 있고 우리의 의료보장 체계는 (환자를) 감당할 수 없는 지경이 됐다"고 말했습니다.

다른 주에서도 상황이 크게 다르지 않다는 말들이 나옵니다.

유타주 스펜서 콕스 부주지사는 트위터에 "입원 환자가 치솟으면서 의료 체계에 부담을 주기 시작했다. 특히 인력이 그렇다"면서 "유타주도 (위스콘신주보다) 감염 비율에서 크게 뒤처져 있지 않기 때문에 위스콘신주의 발표는 정신이 번쩍 들게 하는 경고장이 돼야 한다"고 썼습니다.

몬태나·네브래스카·노스다코타·오클라호마·사우스다코타·와이오밍주에서도 최근 입원 환자가 최고치를 경신한 상황입니다.

'코로나19 트래킹 프로젝트'에 따르면 미 전역의 입원 환자 수도 최근 상승하기 시작했습니다.

CNN은 또 미 존스홉킨스대학 통계를 인용해 미국의 하루 평균 신규 코로나19 환자가 4만4천명을 넘기면서 8월 이후 최고치를 기록했다고 전했습니다.

중서부와 북동부를 중심으로 25개 주에서 최근 1주일간의 하루 평균 신규 환자 수가 그 전주와 견줘 증가했고, 감소한 곳은 앨라배마·하와이주 등 2곳뿐이었습니다.

독감철인 가을·겨울로 접어들면서 독감과 코로나19가 동시에 유행하는 '트윈데믹'이 우려되는 가운데 코로나19가 다시 확산하는 형국입니다.

존스홉킨스대는 이날 미국의 코로나19 확진자 수를 757만173명, 사망자 수를 21만2천237명으로 각각 집계했습니다.

[사진 출처 : AP=연합뉴스]
▶ ‘ 코로나19 현황과 대응’ 최신 기사 보기
http://news.kbs.co.kr/news/list.do?icd=19588
코로나19 팩트체크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