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울산형 일자리 지키기’ 협약 100호 기업 탄생
입력 2020.10.09 (07:43) 수정 2020.10.09 (07:59) 뉴스광장(울산)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울산시와 울산고용노동지청이 '울산형 일자리 지키기' 100번째 기업인 이레테크와 협약을 체결했습니다.

이레테크는 자동차 범퍼, 그릴, 콘솔, 휠 등을 생산하는 업체로 2007년 설립돼 90명의 직원이 일하고 있습니다.

'울산형 일자리 지키기' 협약은 지난 7월부터 울산시가 전국 최초로 시행중인 것으로, 현재까지 100개 기업이 협약에 참여해 5천여 개의 일자리를 지키기로 약속했습니다.
  • ‘울산형 일자리 지키기’ 협약 100호 기업 탄생
    • 입력 2020-10-09 07:43:46
    • 수정2020-10-09 07:59:14
    뉴스광장(울산)
울산시와 울산고용노동지청이 '울산형 일자리 지키기' 100번째 기업인 이레테크와 협약을 체결했습니다.

이레테크는 자동차 범퍼, 그릴, 콘솔, 휠 등을 생산하는 업체로 2007년 설립돼 90명의 직원이 일하고 있습니다.

'울산형 일자리 지키기' 협약은 지난 7월부터 울산시가 전국 최초로 시행중인 것으로, 현재까지 100개 기업이 협약에 참여해 5천여 개의 일자리를 지키기로 약속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울산)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