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부산 5년 연속 ‘불면증 치료’ 전국 1위
입력 2020.10.09 (09:57) 수정 2020.10.09 (10:58) 930뉴스(부산)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지난 5년간 부산의 불면증 환자 비율이 전국에서 가장 높았습니다.

국회 보건복지위원회 소속 인재근 의원이 국민건강보험공단에서 받은 자료를 보면 부산의 인구 10만 명당 불면증 치료 환자 수는 천 529명으로 전국에서 가장 많았습니다.

부산에 이어 대구가 천 417명, 충북 천 318명, 서울 천 313명 등의 순이었습니다.

부산은 2015년부터 지난해까지 5년 연속 인구 10만 명당 불면증 진료 전국 1위를 기록했습니다.
  • 부산 5년 연속 ‘불면증 치료’ 전국 1위
    • 입력 2020-10-09 09:57:39
    • 수정2020-10-09 10:58:06
    930뉴스(부산)
지난 5년간 부산의 불면증 환자 비율이 전국에서 가장 높았습니다.

국회 보건복지위원회 소속 인재근 의원이 국민건강보험공단에서 받은 자료를 보면 부산의 인구 10만 명당 불면증 치료 환자 수는 천 529명으로 전국에서 가장 많았습니다.

부산에 이어 대구가 천 417명, 충북 천 318명, 서울 천 313명 등의 순이었습니다.

부산은 2015년부터 지난해까지 5년 연속 인구 10만 명당 불면증 진료 전국 1위를 기록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930뉴스(부산)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