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충남도, 아프리카돼지열병 긴급대책…강원도 반출입 금지
입력 2020.10.09 (19:38) 수정 2020.10.09 (19:43) 뉴스7(대전)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강원도 화천 양돈농가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이 발생한 가운데 국내 최대 양돈사육 지역인 충청남도가 오늘(9일) 긴급방역대책회의를 열고 방역대책을 점검했습니다.

충남도는 아프리카돼지열병 전담관 3백여 명을 동원해 도내 모든 양돈농가에 대한 긴급 예찰을 실치하고 거점소독시설 19곳을 가동했습니다.

또 내일(10일)부터 강원도 전 지역을 포함해 3개 시도 26개 시군에 대해 돼지 반출을 금지하고 농가에 발생지 방문 금지를 요청했습니다.
  • 충남도, 아프리카돼지열병 긴급대책…강원도 반출입 금지
    • 입력 2020-10-09 19:38:44
    • 수정2020-10-09 19:43:35
    뉴스7(대전)
강원도 화천 양돈농가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이 발생한 가운데 국내 최대 양돈사육 지역인 충청남도가 오늘(9일) 긴급방역대책회의를 열고 방역대책을 점검했습니다.

충남도는 아프리카돼지열병 전담관 3백여 명을 동원해 도내 모든 양돈농가에 대한 긴급 예찰을 실치하고 거점소독시설 19곳을 가동했습니다.

또 내일(10일)부터 강원도 전 지역을 포함해 3개 시도 26개 시군에 대해 돼지 반출을 금지하고 농가에 발생지 방문 금지를 요청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7(대전)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