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날씨] 경남 해안과 영동에 강풍·너울성 파도 주의…큰 일교차
입력 2020.10.10 (00:13) 수정 2020.10.10 (00:16) 뉴스라인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대체로 맑은 가운데, 동쪽 지역은 흐린 날이 이어졌습니다.

위성 영상에서 소용돌이 형태의 태풍을 볼 수 있는데요.

일본과 우리나라 사이에 건조한 공기가 벽처럼 버티고 있어, 태풍이 우리나라에 영향을 주지 못하고 그대로 일본 남쪽 해상을 따라 이동하겠습니다.

다만, 강한 동풍이 불어들고 있는데요.

영남 해안과 강원 영동에 강한 바람이 부는 가운데, 동해안과 경남 남해안, 제주 해안은 높은 너울성 파도가 밀려드는 곳이 있겠습니다.

또, 서해 중부를 제외한 전 해상의 물결이 거세게 일겠습니다.

오늘도 대체로 맑겠지만 제주도와 강원 영동은 비가 조금 오는 곳이 있겠습니다.

서울의 아침 기온 12도로 출발해 낮 기온 24도까지 오르겠고, 아침 저녁으로는 쌀쌀하겠지만 한낮에는 광주 25도 등으로 포근하겠습니다.

일요일도 대체로 맑은 가운데 일교차가 크겠습니다.

건강 관리 잘 하셔야겠습니다.

날씨였습니다.
  • [날씨] 경남 해안과 영동에 강풍·너울성 파도 주의…큰 일교차
    • 입력 2020-10-10 00:13:20
    • 수정2020-10-10 00:16:48
    뉴스라인
대체로 맑은 가운데, 동쪽 지역은 흐린 날이 이어졌습니다.

위성 영상에서 소용돌이 형태의 태풍을 볼 수 있는데요.

일본과 우리나라 사이에 건조한 공기가 벽처럼 버티고 있어, 태풍이 우리나라에 영향을 주지 못하고 그대로 일본 남쪽 해상을 따라 이동하겠습니다.

다만, 강한 동풍이 불어들고 있는데요.

영남 해안과 강원 영동에 강한 바람이 부는 가운데, 동해안과 경남 남해안, 제주 해안은 높은 너울성 파도가 밀려드는 곳이 있겠습니다.

또, 서해 중부를 제외한 전 해상의 물결이 거세게 일겠습니다.

오늘도 대체로 맑겠지만 제주도와 강원 영동은 비가 조금 오는 곳이 있겠습니다.

서울의 아침 기온 12도로 출발해 낮 기온 24도까지 오르겠고, 아침 저녁으로는 쌀쌀하겠지만 한낮에는 광주 25도 등으로 포근하겠습니다.

일요일도 대체로 맑은 가운데 일교차가 크겠습니다.

건강 관리 잘 하셔야겠습니다.

날씨였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