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최초 발화 지점 12층? 3층?…울산 화재 원인 수사 본격
입력 2020.10.10 (19:05) 수정 2020.10.10 (19:35) 뉴스 7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울산 주상복합 건물 화재의 최초 발화지점을 두고 여러 진술이 나오고 있습니다.

애초 12층으로 추정됐지만, 경찰이 본격 조사에 나서면서 3층에서 시작됐다는 목격담도 나오고 있는데요,

경찰은 수사팀을 현장에 투입해 화재 원인 조사에 속도를 내고 있습니다.

보도에 이준석 기자입니다.

[리포트]

주상복합 건물 모퉁이에서 불꽃이 피어오릅니다.

건물 상가 바로 위 3층 아파트입니다.

소방차가 출동한 직후였지만, 불꽃은 이미 나무 높이를 넘길 만큼 빠르게 번지기 시작합니다.

영상에 담긴 건물 3층 화재 지점입니다.

보시는 것처럼 불꽃이 아래쪽에서 위쪽으로 번진 흔적이 그대로 남아 있습니다.

12층에서 불이 시작됐을 거란 애초 추정과는 달리 3층에서 불이 시작됐다는 목격담이 계속 나오는 이윱니다.

[황OO/목격자 : "(3층) 바닥에 있던 불이 바람이 부니까 그냥 이렇게 타고 올라가 버렸어요. 이런 식으로 밑에서부터 해서 쭉 타고 올라 가버린 거에요."]

소방당국도 현재로선 최초 화재 지점을 특정할 수 없다며 정확한 발화 지점을 찾기 위해 정밀조사를 진행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엄준욱/울산소방본부장 : "처음에는 알람(화재경보음)이 울렸다고 해서 신고가 들어왔고요. 그다음에 주민 신고가 총 200여 건, 300여 통 들어왔습니다. 그래서 우리가 급히 얘기하다 보니까 12층이 나온 거고…."]

화재 원인 조사에서 최초 발화 지점을 밝혀내는 것이 중요한 일인 만큼 경찰도 관련 CCTV 영상과 목격자 진술을 확보하는데 주력하고 있습니다.

[조중혁/울산 남부경찰서장 : "발화점이 생긴 원인 이런 부분에 대한 수사를 해야 할 것으로 봅니다. 그러면 그 부분 자체에서 저희가 밝혀야 할 부분들이 굉장히 많기 때문에…."]

다만, 화재 조사의 핵심인 2차 현장 감식은 건물 내부 안전성 문제로 안전 그물망 등을 설치한 후 내일 진행하기로 했습니다.

KBS 뉴스 이준석입니다.
  • 최초 발화 지점 12층? 3층?…울산 화재 원인 수사 본격
    • 입력 2020-10-10 19:05:51
    • 수정2020-10-10 19:35:06
    뉴스 7
[앵커]

울산 주상복합 건물 화재의 최초 발화지점을 두고 여러 진술이 나오고 있습니다.

애초 12층으로 추정됐지만, 경찰이 본격 조사에 나서면서 3층에서 시작됐다는 목격담도 나오고 있는데요,

경찰은 수사팀을 현장에 투입해 화재 원인 조사에 속도를 내고 있습니다.

보도에 이준석 기자입니다.

[리포트]

주상복합 건물 모퉁이에서 불꽃이 피어오릅니다.

건물 상가 바로 위 3층 아파트입니다.

소방차가 출동한 직후였지만, 불꽃은 이미 나무 높이를 넘길 만큼 빠르게 번지기 시작합니다.

영상에 담긴 건물 3층 화재 지점입니다.

보시는 것처럼 불꽃이 아래쪽에서 위쪽으로 번진 흔적이 그대로 남아 있습니다.

12층에서 불이 시작됐을 거란 애초 추정과는 달리 3층에서 불이 시작됐다는 목격담이 계속 나오는 이윱니다.

[황OO/목격자 : "(3층) 바닥에 있던 불이 바람이 부니까 그냥 이렇게 타고 올라가 버렸어요. 이런 식으로 밑에서부터 해서 쭉 타고 올라 가버린 거에요."]

소방당국도 현재로선 최초 화재 지점을 특정할 수 없다며 정확한 발화 지점을 찾기 위해 정밀조사를 진행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엄준욱/울산소방본부장 : "처음에는 알람(화재경보음)이 울렸다고 해서 신고가 들어왔고요. 그다음에 주민 신고가 총 200여 건, 300여 통 들어왔습니다. 그래서 우리가 급히 얘기하다 보니까 12층이 나온 거고…."]

화재 원인 조사에서 최초 발화 지점을 밝혀내는 것이 중요한 일인 만큼 경찰도 관련 CCTV 영상과 목격자 진술을 확보하는데 주력하고 있습니다.

[조중혁/울산 남부경찰서장 : "발화점이 생긴 원인 이런 부분에 대한 수사를 해야 할 것으로 봅니다. 그러면 그 부분 자체에서 저희가 밝혀야 할 부분들이 굉장히 많기 때문에…."]

다만, 화재 조사의 핵심인 2차 현장 감식은 건물 내부 안전성 문제로 안전 그물망 등을 설치한 후 내일 진행하기로 했습니다.

KBS 뉴스 이준석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7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