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5년간 3개 학교 촌지·불법 찬조금 1억 원 받아”
입력 2020.10.27 (10:30) 수정 2020.10.27 (10:37) 930뉴스(울산)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최근 5년 동안 울산지역의 3개 학교에서 3명이 촌지나 불법 찬조금을 받았다가 교육당국에 적발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국회 교육위원회 소속 배준영 의원이 교육부로부터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2016년부터 올해까지 울산지역 3개 학교에서 3명의 학교 관계자가 1억 천 170여만 원의 촌지나 불법 찬조금을 받은 사실이 적발됐습니다.

이들 3명 가운데 2명은 해임, 1명은 정직 처분을 받았습니다.
  • “5년간 3개 학교 촌지·불법 찬조금 1억 원 받아”
    • 입력 2020-10-27 10:30:41
    • 수정2020-10-27 10:37:06
    930뉴스(울산)
최근 5년 동안 울산지역의 3개 학교에서 3명이 촌지나 불법 찬조금을 받았다가 교육당국에 적발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국회 교육위원회 소속 배준영 의원이 교육부로부터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2016년부터 올해까지 울산지역 3개 학교에서 3명의 학교 관계자가 1억 천 170여만 원의 촌지나 불법 찬조금을 받은 사실이 적발됐습니다.

이들 3명 가운데 2명은 해임, 1명은 정직 처분을 받았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