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서울에서 정읍 방문한 30대 확진…가족 1명 자가격리
입력 2020.10.27 (19:12) 수정 2020.10.27 (19:46) 뉴스7(전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서울에서 고향인 정읍을 찾은 30대 여성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아 가족 1명이 자가격리됐습니다.

이 여성은 지난 20일 서울에서 만난 직장 동료가 확진되자 검사를 받았으며, 어제(26) 서울에서 열차를 이용해 어머니가 사는 정읍에 내려왔습니다.

전라북도 방역당국은 이 여성의 어머니를 자가격리 조치하고, 코로나19 검사를 진행하고 있습니다.
  • 서울에서 정읍 방문한 30대 확진…가족 1명 자가격리
    • 입력 2020-10-27 19:12:17
    • 수정2020-10-27 19:46:20
    뉴스7(전주)
서울에서 고향인 정읍을 찾은 30대 여성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아 가족 1명이 자가격리됐습니다.

이 여성은 지난 20일 서울에서 만난 직장 동료가 확진되자 검사를 받았으며, 어제(26) 서울에서 열차를 이용해 어머니가 사는 정읍에 내려왔습니다.

전라북도 방역당국은 이 여성의 어머니를 자가격리 조치하고, 코로나19 검사를 진행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