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충남대 등 대전권 대학 해마다 400명 이상 자퇴
입력 2020.10.27 (20:01) 수정 2020.10.27 (20:08) 뉴스7(대전)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지방대학들의 자퇴생이 매년 수 백 명에 이르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대학알리미에 공개된 자료에 따르면 충남대의 경우 최근 5년 동안 1700여 명의 학생들이 자퇴했으며, 2017년 348명에서 지난해에는 492명으로 늘었습니다.

한밭대도 지난해 405명의 학생이 자퇴했으며, 지역 사립대도 대부분 4백 명 이상이 학교를 떠났습니다.

이는 수도권 대학 진학을 위한 재수나 반수, 편입 등을 선택하는 학생이 늘고 있기 때문으로 지방 대학들의 위기감이 커지고 있습니다.
  • 충남대 등 대전권 대학 해마다 400명 이상 자퇴
    • 입력 2020-10-27 20:01:26
    • 수정2020-10-27 20:08:16
    뉴스7(대전)
지방대학들의 자퇴생이 매년 수 백 명에 이르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대학알리미에 공개된 자료에 따르면 충남대의 경우 최근 5년 동안 1700여 명의 학생들이 자퇴했으며, 2017년 348명에서 지난해에는 492명으로 늘었습니다.

한밭대도 지난해 405명의 학생이 자퇴했으며, 지역 사립대도 대부분 4백 명 이상이 학교를 떠났습니다.

이는 수도권 대학 진학을 위한 재수나 반수, 편입 등을 선택하는 학생이 늘고 있기 때문으로 지방 대학들의 위기감이 커지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