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대한상의, 민주당과 3일 국회서 ‘경제 3법’ 공개 토론회
입력 2020.11.01 (16:01) 수정 2020.11.01 (16:12) 경제
대한상공회의소가 이른바 ‘공정경제 3법’(공정거래법·상법·금융그룹감독법) 입법 현안을 두고 더불어민주당과 오는 3일 국회에서 공개 토론회를 열기로 했습니다.

대한상의와 ‘민주당 공정경제 3법 태스크포스’(TF)는 오는 3일 오후 2시 여의도 국회의원회관 제1소회의실에서 공정경제 입법 현안 공개토론회를 개최합니다. 이번 토론회는 대한상의의 요청에 따라 열리게 됐습니다.

대한상의 측에서는 우태희 상근부회장, 이경상 경제조사본부장 등이 참석하고, 민주당 측에서는 공정경제 3법 TF 위원장인 유동수 의원을 비롯해 같은 당 김병욱, 백혜련, 오기형, 홍성국, 이용우, 송기헌 의원 등이 참석할 예정입니다

정찬형 고려대 법학전문대학원 명예교수와 박준모 국회입법조사처 법제사법팀장, 이혁 강원대 법학전문대학원 교수 등도 전문가로서 이날 토론회에 참석합니다.

앞서 박용만 대한상의 회장은 지난 9월 22일 국회에서 민주당 이낙연 대표를 만나 현재 논의중인 3법에 대해 “토론의 장이 없어 저희가 이야기할 것을 못 하는 절차상 문제가 있다”며 “토론의 장을 열어달라”고 요청했습니다.

대한상의와 민주당 공정경제 3법 TF는 지난달 14일에도 간담회를 열었습니다. 박 회장이 이 자리에서 법 개정 필요성에 의문을 제기하고 경제계 의견이 더 반영돼야 한다고 주장한 반면, 민주당은 경제계 의견을 충분히 듣겠다는 원론적 입장을 밝히면서도 정기국회에서 처리한다는 방침을 재확인해 입장 차를 드러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대한상의, 민주당과 3일 국회서 ‘경제 3법’ 공개 토론회
    • 입력 2020-11-01 16:01:44
    • 수정2020-11-01 16:12:46
    경제
대한상공회의소가 이른바 ‘공정경제 3법’(공정거래법·상법·금융그룹감독법) 입법 현안을 두고 더불어민주당과 오는 3일 국회에서 공개 토론회를 열기로 했습니다.

대한상의와 ‘민주당 공정경제 3법 태스크포스’(TF)는 오는 3일 오후 2시 여의도 국회의원회관 제1소회의실에서 공정경제 입법 현안 공개토론회를 개최합니다. 이번 토론회는 대한상의의 요청에 따라 열리게 됐습니다.

대한상의 측에서는 우태희 상근부회장, 이경상 경제조사본부장 등이 참석하고, 민주당 측에서는 공정경제 3법 TF 위원장인 유동수 의원을 비롯해 같은 당 김병욱, 백혜련, 오기형, 홍성국, 이용우, 송기헌 의원 등이 참석할 예정입니다

정찬형 고려대 법학전문대학원 명예교수와 박준모 국회입법조사처 법제사법팀장, 이혁 강원대 법학전문대학원 교수 등도 전문가로서 이날 토론회에 참석합니다.

앞서 박용만 대한상의 회장은 지난 9월 22일 국회에서 민주당 이낙연 대표를 만나 현재 논의중인 3법에 대해 “토론의 장이 없어 저희가 이야기할 것을 못 하는 절차상 문제가 있다”며 “토론의 장을 열어달라”고 요청했습니다.

대한상의와 민주당 공정경제 3법 TF는 지난달 14일에도 간담회를 열었습니다. 박 회장이 이 자리에서 법 개정 필요성에 의문을 제기하고 경제계 의견이 더 반영돼야 한다고 주장한 반면, 민주당은 경제계 의견을 충분히 듣겠다는 원론적 입장을 밝히면서도 정기국회에서 처리한다는 방침을 재확인해 입장 차를 드러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