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임금체불 불만’ 공장 불 지른 50대 조사 중
입력 2020.11.01 (21:59) 수정 2020.11.01 (22:08) 뉴스9(대구)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임금체불에 불만을 품고 자신이 일하는 공장에 불을 지른 혐의로 50대가 경찰 조사를 받고 있습니다.

경주경찰서는 어제(31일) 오후 9시쯤 경주시 외동읍 한 선박 부품 공장에서 불이 난 것과 관련해, 자신이 방화했다며 자수해 온 50대를 상대로 경위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공장 화재로 인명피해는 없었지만 소방서 추산 3천여만 원의 피해를 내고 1시간 30분 만에 진화됐습니다.
  • ‘임금체불 불만’ 공장 불 지른 50대 조사 중
    • 입력 2020-11-01 21:59:22
    • 수정2020-11-01 22:08:28
    뉴스9(대구)
임금체불에 불만을 품고 자신이 일하는 공장에 불을 지른 혐의로 50대가 경찰 조사를 받고 있습니다.

경주경찰서는 어제(31일) 오후 9시쯤 경주시 외동읍 한 선박 부품 공장에서 불이 난 것과 관련해, 자신이 방화했다며 자수해 온 50대를 상대로 경위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공장 화재로 인명피해는 없었지만 소방서 추산 3천여만 원의 피해를 내고 1시간 30분 만에 진화됐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