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자막뉴스] 핼러윈 맞은 이태원 밤…일부 업소 방역지침 위반
입력 2020.11.01 (22:02) 자막뉴스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이태원 거리가 핼러윈데이를 즐기기 위해 나온 사람들로 발 디딜 틈 없습니다.

몰린 인파에 거리두기는커녕 지나가기도 쉽지 않습니다.

마스크를 내려쓰거나 아예 벗은 사람도 종종 보입니다.

매장 내 방역 수칙은 잘 지켜지고 있을까.

단속반과 점검해보니, 휴업한 곳도 상당수지만, 일부 업소에선 사람들 간 거리두기가 지켜지지 않거나,

[박경오/서울시 식품정책과 팀장 : "스탠드 테이블 있잖아. 거기 자리가 거리두기가 하나도 안 돼."]

[업소 사장/음성변조 : "다 띄워놨는데요?"]

[박경오/서울시 식품정책과 팀장 : "지금 앉아있는 거 보세요. 아까 보면 다 붙어있고..."]

마스크를 벗은 직원도 적발됐습니다.

[박경오/서울시 식품정책과 팀장 : "주방 내 조리종사자 마스크 미착용이야."]

인근의 또 다른 가게, 이번엔 전자출입명부를 설치하지 않았습니다.

[김지은/서울시 식품정책과 : "지금 150제곱미터 이상이세요. 일반 음식점 중에서. 그러면 무조건 전자출입명부를 설치하고 계셨어야 해요."]

이태원과 강남, 홍대 등 밀집 지역 7곳의 299개 업소를 대상으로 서울시가 집중 점검을 진행한 결과, 대부분 휴업하거나 방역 지침을 준수했지만, 방역지침을 지키지 않은 업소 14곳이 적발됐습니다.

[박경오/서울시 식품정책과 팀장 : "유흥시설은 무조건 전자출입명부 의무 설치 및 이용을 해야 되는데요. 설치가 제대로 안 됐고, 이용을 안 했어요. 집합금지명령이 내려갈 겁니다."]

방역당국은 지난 5월 이태원 클럽에서 코로나가 확산된 적이 있어서 이번에는 개인별로 방역수칙을 어느 정도는 지킨 것으로 보인다며 사태 추이를 살펴보겠다고 밝혔습니다.

KBS 뉴스 이세중입니다.
  • [자막뉴스] 핼러윈 맞은 이태원 밤…일부 업소 방역지침 위반
    • 입력 2020-11-01 22:02:30
    자막뉴스
이태원 거리가 핼러윈데이를 즐기기 위해 나온 사람들로 발 디딜 틈 없습니다.

몰린 인파에 거리두기는커녕 지나가기도 쉽지 않습니다.

마스크를 내려쓰거나 아예 벗은 사람도 종종 보입니다.

매장 내 방역 수칙은 잘 지켜지고 있을까.

단속반과 점검해보니, 휴업한 곳도 상당수지만, 일부 업소에선 사람들 간 거리두기가 지켜지지 않거나,

[박경오/서울시 식품정책과 팀장 : "스탠드 테이블 있잖아. 거기 자리가 거리두기가 하나도 안 돼."]

[업소 사장/음성변조 : "다 띄워놨는데요?"]

[박경오/서울시 식품정책과 팀장 : "지금 앉아있는 거 보세요. 아까 보면 다 붙어있고..."]

마스크를 벗은 직원도 적발됐습니다.

[박경오/서울시 식품정책과 팀장 : "주방 내 조리종사자 마스크 미착용이야."]

인근의 또 다른 가게, 이번엔 전자출입명부를 설치하지 않았습니다.

[김지은/서울시 식품정책과 : "지금 150제곱미터 이상이세요. 일반 음식점 중에서. 그러면 무조건 전자출입명부를 설치하고 계셨어야 해요."]

이태원과 강남, 홍대 등 밀집 지역 7곳의 299개 업소를 대상으로 서울시가 집중 점검을 진행한 결과, 대부분 휴업하거나 방역 지침을 준수했지만, 방역지침을 지키지 않은 업소 14곳이 적발됐습니다.

[박경오/서울시 식품정책과 팀장 : "유흥시설은 무조건 전자출입명부 의무 설치 및 이용을 해야 되는데요. 설치가 제대로 안 됐고, 이용을 안 했어요. 집합금지명령이 내려갈 겁니다."]

방역당국은 지난 5월 이태원 클럽에서 코로나가 확산된 적이 있어서 이번에는 개인별로 방역수칙을 어느 정도는 지킨 것으로 보인다며 사태 추이를 살펴보겠다고 밝혔습니다.

KBS 뉴스 이세중입니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