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EU 지도자들, “생명의 가치를 해친 행위” 오스트리아 테러 규탄
입력 2020.11.03 (19:50) 수정 2020.11.03 (19:53) 국제
유럽연합 지도자들이 현지시간으로 2일 오스트리아 수도 빈에서 발생한 총격 테러를 일제히 규탄했습니다.

샤를 미셸 EU 정상회의 상임의장은 “유럽은 생명과 인간의 가치를 해친 비열한 행위를 강력하게 규탄한다”면서 희생자와 빈 시민들, 오스트리아와 함께 하겠다고 밝혔습니다.

EU 행정부 수반 격인 우르줄라 폰데어라이엔 집행위원장도 “충격을 받았고 슬프다”고 말했고, 다비드 사솔리 유럽의회 의장은 “슬픔과 공포”를 느낀다고 밝혔습니다.

EU 대외정책을 총괄하는 호세프 보렐 외교·안보정책 고위대표는 “폭력과 증오의 비열한 행위”라고 비판했습니다.

현지시간으로 2일 저녁 빈 도심 여섯곳에서 잇따라 총격이 발생해 현재까지 시민 4명이 사망하고 17명이 다친 것으로 파악됐습니다.

오스트리아 당국은 용의자가 최대 4명인 것으로 파악하고 있으며, 이 가운데 한 명은 극단주의 무장단체 이슬람국가(IS) 동조자라고 밝혔습니다.

[사진 출처 : EPA=연합뉴스]
  • EU 지도자들, “생명의 가치를 해친 행위” 오스트리아 테러 규탄
    • 입력 2020-11-03 19:50:35
    • 수정2020-11-03 19:53:20
    국제
유럽연합 지도자들이 현지시간으로 2일 오스트리아 수도 빈에서 발생한 총격 테러를 일제히 규탄했습니다.

샤를 미셸 EU 정상회의 상임의장은 “유럽은 생명과 인간의 가치를 해친 비열한 행위를 강력하게 규탄한다”면서 희생자와 빈 시민들, 오스트리아와 함께 하겠다고 밝혔습니다.

EU 행정부 수반 격인 우르줄라 폰데어라이엔 집행위원장도 “충격을 받았고 슬프다”고 말했고, 다비드 사솔리 유럽의회 의장은 “슬픔과 공포”를 느낀다고 밝혔습니다.

EU 대외정책을 총괄하는 호세프 보렐 외교·안보정책 고위대표는 “폭력과 증오의 비열한 행위”라고 비판했습니다.

현지시간으로 2일 저녁 빈 도심 여섯곳에서 잇따라 총격이 발생해 현재까지 시민 4명이 사망하고 17명이 다친 것으로 파악됐습니다.

오스트리아 당국은 용의자가 최대 4명인 것으로 파악하고 있으며, 이 가운데 한 명은 극단주의 무장단체 이슬람국가(IS) 동조자라고 밝혔습니다.

[사진 출처 : EPA=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