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제천·영동·진천, 도시재생 뉴딜 사업 2차 선정
입력 2020.11.03 (21:35) 수정 2020.11.03 (21:40) 뉴스9(청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제천시와 영동, 진천군이 국토교통부의 도시재생 뉴딜 사업 후보지로 추가 선정됐습니다.

이에 따라 진천군은 840여억 원을 투입해 진천읍에 노인과 장애인 등을 위한 통합 돌봄 커뮤니티센터 등을 조성할 계획입니다.

제천시는 200여억 원을 들여 옛 서부시장 주변에 문화시설과 임대주택을 공급하고, 영동군은 270억 원을 투입해 황간면 정주 여건 개선에 나설 예정입니다.

국토부는 제천과 진천에 각각 80억 원, 영동에는 40억 원의 사업비를 지원합니다.
  • 제천·영동·진천, 도시재생 뉴딜 사업 2차 선정
    • 입력 2020-11-03 21:35:59
    • 수정2020-11-03 21:40:53
    뉴스9(청주)
제천시와 영동, 진천군이 국토교통부의 도시재생 뉴딜 사업 후보지로 추가 선정됐습니다.

이에 따라 진천군은 840여억 원을 투입해 진천읍에 노인과 장애인 등을 위한 통합 돌봄 커뮤니티센터 등을 조성할 계획입니다.

제천시는 200여억 원을 들여 옛 서부시장 주변에 문화시설과 임대주택을 공급하고, 영동군은 270억 원을 투입해 황간면 정주 여건 개선에 나설 예정입니다.

국토부는 제천과 진천에 각각 80억 원, 영동에는 40억 원의 사업비를 지원합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9(청주)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