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미국 대선
바이든, 트럼프 불복 예고에 ‘백악관서 끌어낸다’ 경고
입력 2020.11.07 (02:54) 수정 2020.11.07 (03:06) 국제
조 바이든 미국 민주당 대선후보 캠프는 6일(현지 시각)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의 불복 예고에 백악관에서 끌어낼 수 있다고 경고했습니다.

바이든 캠프는 이날 성명을 내고 “우리가 7월 19일에 밝힌 대로 미국 국민이 대선을 결정한다”면서 “미국 정부는 백악관에서 무단침입자를 데리고 나올 능력이 충분히 있다”고 밝혔습니다.

앞서 바이든 캠프는 지난 7월 19일 트럼프 대통령이 폭스뉴스 인터뷰에서 대선 불복을 시사하자 같은 내용의 성명을 냈습니다.

바이든 후보도 지난 6월 언론 인터뷰에서 트럼프 대통령이 대선에서 지고도 백악관을 떠나지 않으면 군이 트럼프 대통령을 데리고 나올 것이라 확신한다고 말했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전날 긴급 회견을 통해 민주당이 대선을 조작하려 하고 있다며 불복을 예고했습니다.

[사진 출처 : 로이터=연합뉴스]
  • 바이든, 트럼프 불복 예고에 ‘백악관서 끌어낸다’ 경고
    • 입력 2020-11-07 02:54:11
    • 수정2020-11-07 03:06:57
    국제
조 바이든 미국 민주당 대선후보 캠프는 6일(현지 시각)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의 불복 예고에 백악관에서 끌어낼 수 있다고 경고했습니다.

바이든 캠프는 이날 성명을 내고 “우리가 7월 19일에 밝힌 대로 미국 국민이 대선을 결정한다”면서 “미국 정부는 백악관에서 무단침입자를 데리고 나올 능력이 충분히 있다”고 밝혔습니다.

앞서 바이든 캠프는 지난 7월 19일 트럼프 대통령이 폭스뉴스 인터뷰에서 대선 불복을 시사하자 같은 내용의 성명을 냈습니다.

바이든 후보도 지난 6월 언론 인터뷰에서 트럼프 대통령이 대선에서 지고도 백악관을 떠나지 않으면 군이 트럼프 대통령을 데리고 나올 것이라 확신한다고 말했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전날 긴급 회견을 통해 민주당이 대선을 조작하려 하고 있다며 불복을 예고했습니다.

[사진 출처 : 로이터=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