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부산시, 택시 승객 ‘배상 책임’ 구체적 기준 마련
입력 2020.11.09 (07:47) 수정 2020.11.09 (09:06) 뉴스광장(부산)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부산시는 승객의 고의나 과실로 택시기사가 손해를 입었을 경우, '배상 책임' 에 대한 구체적 기준을 세워 택시기사와 승객의 분쟁을 해소하기로 했습니다.

부산시는 여객자동차 운수사업법을 개정해, 승객이 차량과 차내 기물을 파손하면 원상복구비용을 지불하고, 목적지를 알려주지 않거나 하차거부 시 운임과 영업손실비용을 배상하도록 규정했습니다.

또 택시 탑승 시 마스크를 착용하지 않으면 탑승을 거절할 수 있도록 하는 규정도 신설했습니다.
  • 부산시, 택시 승객 ‘배상 책임’ 구체적 기준 마련
    • 입력 2020-11-09 07:47:14
    • 수정2020-11-09 09:06:46
    뉴스광장(부산)
부산시는 승객의 고의나 과실로 택시기사가 손해를 입었을 경우, '배상 책임' 에 대한 구체적 기준을 세워 택시기사와 승객의 분쟁을 해소하기로 했습니다.

부산시는 여객자동차 운수사업법을 개정해, 승객이 차량과 차내 기물을 파손하면 원상복구비용을 지불하고, 목적지를 알려주지 않거나 하차거부 시 운임과 영업손실비용을 배상하도록 규정했습니다.

또 택시 탑승 시 마스크를 착용하지 않으면 탑승을 거절할 수 있도록 하는 규정도 신설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부산)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