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김해시, 불법 경유 관리·판매 주유소 15곳 적발
입력 2020.11.09 (07:58) 수정 2020.11.09 (09:15) 뉴스광장(창원)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김해시가 지역 주유소 198곳을 점검한 결과 과세 자료가 없는 불법 경유를 관리하거나 판매한 15곳을 적발해 과징금 1억 5천여만 원을 부과했습니다.

또, 이 가운데 비석유사업자로부터 싼 값에 불법 경유 60만여 리터를 공급받아 판매해 6억 4천여만 원을 챙긴 혐의로 주유소 사업자 2명을 경찰에 고발했습니다.

김해시는 과세 자료가 없는 불법 경유는 가짜일 가능성이 높아 차 고장을 일으킬 수 있다며 엄정 대처하겠다고 밝혔습니다.
  • 김해시, 불법 경유 관리·판매 주유소 15곳 적발
    • 입력 2020-11-09 07:58:28
    • 수정2020-11-09 09:15:25
    뉴스광장(창원)
김해시가 지역 주유소 198곳을 점검한 결과 과세 자료가 없는 불법 경유를 관리하거나 판매한 15곳을 적발해 과징금 1억 5천여만 원을 부과했습니다.

또, 이 가운데 비석유사업자로부터 싼 값에 불법 경유 60만여 리터를 공급받아 판매해 6억 4천여만 원을 챙긴 혐의로 주유소 사업자 2명을 경찰에 고발했습니다.

김해시는 과세 자료가 없는 불법 경유는 가짜일 가능성이 높아 차 고장을 일으킬 수 있다며 엄정 대처하겠다고 밝혔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창원)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