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쯔쯔가무시증 환자 1/4 광주·전남서 발생
입력 2020.11.09 (08:18) 수정 2020.11.09 (09:58) 뉴스광장(광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발열과 두통, 피부발진을 일으키는 일명 쯔쯔가무시증 환자 4명 가운데 1명이 광주전남에서 발생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광주시보건환경연구원은 올 들어 지난달 말까지 전국적으로 1,035명의 쯔쯔가무시증 환자가 발생했고, 이 가운데 광주전남 환자가 264명으로 전체의 25.5%에 달한다고 밝혔습니다.

보건환경연구원은 쯔쯔가무시증 매개체인 털진드기가 지난달부터 광주에서 포집된 만큼 털진드기 개체수 증가가 예상된다며 긴 옷을 입고 야외활동을 해달라고 당부했습니다.
  • 쯔쯔가무시증 환자 1/4 광주·전남서 발생
    • 입력 2020-11-09 08:18:48
    • 수정2020-11-09 09:58:10
    뉴스광장(광주)
발열과 두통, 피부발진을 일으키는 일명 쯔쯔가무시증 환자 4명 가운데 1명이 광주전남에서 발생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광주시보건환경연구원은 올 들어 지난달 말까지 전국적으로 1,035명의 쯔쯔가무시증 환자가 발생했고, 이 가운데 광주전남 환자가 264명으로 전체의 25.5%에 달한다고 밝혔습니다.

보건환경연구원은 쯔쯔가무시증 매개체인 털진드기가 지난달부터 광주에서 포집된 만큼 털진드기 개체수 증가가 예상된다며 긴 옷을 입고 야외활동을 해달라고 당부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광주)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