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대전시, 104개 컨택센터 코로나19 방역 상황 단속
입력 2020.11.09 (08:52) 수정 2020.11.09 (09:36) 뉴스광장(대전)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대전시가 지역 내 컨택센터 근무자들의 마스크 의무 착용 준수를 위한 집중 단속을 벌이기로 했습니다.

대전시에 따르면 지역에서는 공공 기관 22개를 비롯해 보험업 21개, 카드업 17개, 은행 16개, 유통업 13개, 정보통신 8개 등 모두 104개 컨택센터가 운영되고 있으며, 최근 천안에서 발생한 콜센터 집단 감염에 따라 오는 13일부터 마스크 착용 등 방역 지침 준수 여부를 집중 단속하기로 했습니다.

대전시는 단속을 벌여 마스크 미착용 근로자는 10만 원 이하, 사업장에는 300만 원 이하 과태료를 부과하기로 했습니다.
  • 대전시, 104개 컨택센터 코로나19 방역 상황 단속
    • 입력 2020-11-09 08:52:07
    • 수정2020-11-09 09:36:28
    뉴스광장(대전)
대전시가 지역 내 컨택센터 근무자들의 마스크 의무 착용 준수를 위한 집중 단속을 벌이기로 했습니다.

대전시에 따르면 지역에서는 공공 기관 22개를 비롯해 보험업 21개, 카드업 17개, 은행 16개, 유통업 13개, 정보통신 8개 등 모두 104개 컨택센터가 운영되고 있으며, 최근 천안에서 발생한 콜센터 집단 감염에 따라 오는 13일부터 마스크 착용 등 방역 지침 준수 여부를 집중 단속하기로 했습니다.

대전시는 단속을 벌여 마스크 미착용 근로자는 10만 원 이하, 사업장에는 300만 원 이하 과태료를 부과하기로 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대전)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