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가황’ 나훈아, 콘서트장에서 직접 본다…3개 도시 연말 공연
입력 2020.11.09 (11:48) 연합뉴스
지난 추석 연휴에 선보인 비대면 콘서트로 전 국민을 들썩이게 한 '가황' 나훈아의 무대를 공연장에서 직접 볼 수 있게 됐다.

소속사 예아라는 나훈아가 다음 달 서울, 부산, 대구 등 3개 도시에서 '나훈아 테스형의 징글벨 콘서트'를 개최한다고 9일 밝혔다.

다음 달 12∼13일 부산 벡스코에서 시작하는 이번 공연은 18∼20일 서울 올림픽공원 체조경기장, 25∼27일 대구 엑스코에서 열린다. 1일 2회 공연으로 총 16회에 걸쳐 관객을 만난다.

모든 공연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예방을 위해 '거리두기 좌석제'로 운영된다.

나훈아의 콘서트는 높은 인기로 인해 예매하기가 매우 어려운 것으로 정평이 나 있다.

게다가 지난 추석 KBS 2TV가 방송한 '2020 한가위 대기획 대한민국 어게인 나훈아'가 신드롬에 가까운 인기를 끌면서 '피켓팅'(피가 튀는 전쟁 같은 티켓팅)은 더 치열해질 것으로 보인다.

소속사는 "효도 콘서트의 대표 공연인 만큼 높은 연령층의 팬덤을 보유하고 있던 가수 나훈아가 신곡으로 젊은 세대의 공감을 끌어냈다"며 "이제는 부모님만을 위한 공연이 아닌 전 세대가 즐길 수 있는 공연이 될 것"이라고 소개했다.

'나훈아 테스형의 징글벨 콘서트' 티켓 예매는 '나훈아티켓' 홈페이지를 통해 하며, 부산(11월 17일), 서울(11월 24일), 대구(12월 1일) 순으로 진행된다.
  • ‘가황’ 나훈아, 콘서트장에서 직접 본다…3개 도시 연말 공연
    • 입력 2020-11-09 11:48:46
    연합뉴스
지난 추석 연휴에 선보인 비대면 콘서트로 전 국민을 들썩이게 한 '가황' 나훈아의 무대를 공연장에서 직접 볼 수 있게 됐다.

소속사 예아라는 나훈아가 다음 달 서울, 부산, 대구 등 3개 도시에서 '나훈아 테스형의 징글벨 콘서트'를 개최한다고 9일 밝혔다.

다음 달 12∼13일 부산 벡스코에서 시작하는 이번 공연은 18∼20일 서울 올림픽공원 체조경기장, 25∼27일 대구 엑스코에서 열린다. 1일 2회 공연으로 총 16회에 걸쳐 관객을 만난다.

모든 공연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예방을 위해 '거리두기 좌석제'로 운영된다.

나훈아의 콘서트는 높은 인기로 인해 예매하기가 매우 어려운 것으로 정평이 나 있다.

게다가 지난 추석 KBS 2TV가 방송한 '2020 한가위 대기획 대한민국 어게인 나훈아'가 신드롬에 가까운 인기를 끌면서 '피켓팅'(피가 튀는 전쟁 같은 티켓팅)은 더 치열해질 것으로 보인다.

소속사는 "효도 콘서트의 대표 공연인 만큼 높은 연령층의 팬덤을 보유하고 있던 가수 나훈아가 신곡으로 젊은 세대의 공감을 끌어냈다"며 "이제는 부모님만을 위한 공연이 아닌 전 세대가 즐길 수 있는 공연이 될 것"이라고 소개했다.

'나훈아 테스형의 징글벨 콘서트' 티켓 예매는 '나훈아티켓' 홈페이지를 통해 하며, 부산(11월 17일), 서울(11월 24일), 대구(12월 1일) 순으로 진행된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