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한옥문 도의원 “신아sb 도시재생 부실” 질타
입력 2020.11.10 (19:11) 수정 2020.11.10 (19:26) 뉴스7(창원)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경상남도의회 건설소방위원회 한옥문 의원은 오늘(10) 경상남도 도시교통국에 대한 행정감사에서 옛 신아sb 조선소 터 도시재생 사업이 부실하게 추진되고 있다고 지적했습니다.

한 의원은 LH가 지난 2018년 터 매입 당시 토양오염 정화 비용을 225억 원으로 추산했지만 현재 900억 원이 넘을 것으로 분석돼, 사업의 암초가 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윤인국 경남도 도시교통국장은 원활한 사업 추진을 위해 협의체를 운영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 한옥문 도의원 “신아sb 도시재생 부실” 질타
    • 입력 2020-11-10 19:11:46
    • 수정2020-11-10 19:26:08
    뉴스7(창원)
경상남도의회 건설소방위원회 한옥문 의원은 오늘(10) 경상남도 도시교통국에 대한 행정감사에서 옛 신아sb 조선소 터 도시재생 사업이 부실하게 추진되고 있다고 지적했습니다.

한 의원은 LH가 지난 2018년 터 매입 당시 토양오염 정화 비용을 225억 원으로 추산했지만 현재 900억 원이 넘을 것으로 분석돼, 사업의 암초가 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윤인국 경남도 도시교통국장은 원활한 사업 추진을 위해 협의체를 운영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7(창원)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