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한기 도의원 “혁신도시 유치 국내외 금융사 ‘무늬만 지점’”
입력 2020.11.11 (19:22) 수정 2020.11.11 (19:44) 뉴스7(전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전라북도와 국민연금공단이 금융중심지 조성을 위해 혁신도시 등에 유치한 국내외 금융사들이 제대로 운영되고 있지 않다는 KBS 보도와 관련해 도의회 행정사무감사에서도 질타가 이어졌습니다.

도의회 농산업경제위원회 이한기 의원은 거의 상주 직원 없이 임시 사무실이라며 나석훈 전라북도 일자리경제본부장에게 현장에 가본 적은 있느냐고 추궁했습니다.

나 본부장은 입주한 국내외 금융사들이 실질적으로 운영될 수 있도록 현장 점검에 나서 개선 방안을 찾겠다고 답했습니다.
  • 이한기 도의원 “혁신도시 유치 국내외 금융사 ‘무늬만 지점’”
    • 입력 2020-11-11 19:22:51
    • 수정2020-11-11 19:44:05
    뉴스7(전주)
전라북도와 국민연금공단이 금융중심지 조성을 위해 혁신도시 등에 유치한 국내외 금융사들이 제대로 운영되고 있지 않다는 KBS 보도와 관련해 도의회 행정사무감사에서도 질타가 이어졌습니다.

도의회 농산업경제위원회 이한기 의원은 거의 상주 직원 없이 임시 사무실이라며 나석훈 전라북도 일자리경제본부장에게 현장에 가본 적은 있느냐고 추궁했습니다.

나 본부장은 입주한 국내외 금융사들이 실질적으로 운영될 수 있도록 현장 점검에 나서 개선 방안을 찾겠다고 답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7(전주)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