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산후조리원 직원 17명 결핵 ‘음성’…신생아 검사 진행
입력 2020.11.11 (21:50) 수정 2020.11.11 (21:59) 뉴스9(부산)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부산의 한 산후조리원 신생아실에서 근무하는 간호조무사가 결핵 판정을 받은 것과 관련해 다른 직원 17명은 결핵 ‘음성’판정을 받았습니다.

부산시는 또 대학병원 3곳을 지정해 지난 7월 15일부터 지난 6일까지 조리원을 이용한 신생아 3백여 명에 대해 결핵 검사를 진행한다고 밝혔습니다.
  • 산후조리원 직원 17명 결핵 ‘음성’…신생아 검사 진행
    • 입력 2020-11-11 21:50:26
    • 수정2020-11-11 21:59:14
    뉴스9(부산)
부산의 한 산후조리원 신생아실에서 근무하는 간호조무사가 결핵 판정을 받은 것과 관련해 다른 직원 17명은 결핵 ‘음성’판정을 받았습니다.

부산시는 또 대학병원 3곳을 지정해 지난 7월 15일부터 지난 6일까지 조리원을 이용한 신생아 3백여 명에 대해 결핵 검사를 진행한다고 밝혔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9(부산)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