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뉴스라인 헤드라인]
입력 2020.11.11 (23:33) 수정 2020.11.11 (23:42) 뉴스라인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저는 한달 이백만 원을 벌기 위해 하루 열네시간을 일합니다".

오십대 베테랑 미싱사가 전태일 다리 위에서 대통령을 향해 읽어 내려간 편집니다.

열 여섯에 시작한 일, 기관지 병을 달고, 장시간 노동에 시달린다고 했습니다.

또 업계 대부분이 5인 미만 영세사업장이라 휴일 보장도 어렵다고 했습니다. 수많은 노동자들의 고단한 삶입니다.

이제 곧 전태일 열사 50주깁니다.

뉴스라인 시작합니다.

나흘 연속 100명 대…“거리 두기 단계 격상 가능성”

최근 국내 코로나 신규 환자가 나흘 연속 백명대를 기록하고 있습니다.

방역당국은 이 확산세가 이어지면 수도권의 사회적 거리두기를 다시 1.5단계로 올릴 수 있다고 예고했습니다.

추미애 “윤석열, 사퇴해야”…야당 “수사 방해 말라”

추미애 법무장관이, 검찰의 월성 원전 관련 수사는 정치적 편파 수사라며 윤석열 검찰총장의 사퇴를 주장했습니다.

야당은 정상적인 수사를 방해하지 말라고 반박했습니다.

옵티머스 5천억 원 중 불과 4백억 원 회수 가능

5천억원대의 투자자들 돈이 묶인 옵티머스 펀드에서, 회수 가능한 금액이 8%, 즉 4백억 원에도 못 미칠 수 있다는 실사 결과가 나왔습니다.
  • [뉴스라인 헤드라인]
    • 입력 2020-11-11 23:33:31
    • 수정2020-11-11 23:42:12
    뉴스라인
"저는 한달 이백만 원을 벌기 위해 하루 열네시간을 일합니다".

오십대 베테랑 미싱사가 전태일 다리 위에서 대통령을 향해 읽어 내려간 편집니다.

열 여섯에 시작한 일, 기관지 병을 달고, 장시간 노동에 시달린다고 했습니다.

또 업계 대부분이 5인 미만 영세사업장이라 휴일 보장도 어렵다고 했습니다. 수많은 노동자들의 고단한 삶입니다.

이제 곧 전태일 열사 50주깁니다.

뉴스라인 시작합니다.

나흘 연속 100명 대…“거리 두기 단계 격상 가능성”

최근 국내 코로나 신규 환자가 나흘 연속 백명대를 기록하고 있습니다.

방역당국은 이 확산세가 이어지면 수도권의 사회적 거리두기를 다시 1.5단계로 올릴 수 있다고 예고했습니다.

추미애 “윤석열, 사퇴해야”…야당 “수사 방해 말라”

추미애 법무장관이, 검찰의 월성 원전 관련 수사는 정치적 편파 수사라며 윤석열 검찰총장의 사퇴를 주장했습니다.

야당은 정상적인 수사를 방해하지 말라고 반박했습니다.

옵티머스 5천억 원 중 불과 4백억 원 회수 가능

5천억원대의 투자자들 돈이 묶인 옵티머스 펀드에서, 회수 가능한 금액이 8%, 즉 4백억 원에도 못 미칠 수 있다는 실사 결과가 나왔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