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서울 도봉구 창동역에서도 KTX·SRT 탑승 가능 전망
입력 2020.11.13 (10:49) 수정 2020.11.13 (10:58) 사회
서울 도봉구 창동역에서 부산과 목포로 가는 수서발 고속열차를 탑승할 수 있을 전망입니다.

도봉구는 다음 달 발표 예정인 국토부 GTX-C노선 기본계획에 GTX-C노선과 KTX(SRT)가 함께 달릴 수 있도록 창동역 지하정거장 역사공간을 확장하고, 삼성역 복합환승센터에 GTX-A, C 노선 간 연결선을 미리 설계에 반영하기로 했다고 밝혔습니다.

그동안 'KTX수도권 동북부 연장운행 준비위원회'는 고속열차 노선의 의정부 연장을 위해 기술적 문제 해소 방안, 철도망의 선제적 구축 등에 대한 정책토론회 개최, 국토부 장관과의 면담 등을 해왔습니다.

다만, 의정부 연장 문제는 수익성과 교통수요 등을 종합적으로 판단해 다시 결정 내리기로 했지만, 검토 분위기는 긍정적이라고 도봉구는 전했습니다.

이동진 도봉구청장은 "앞으로 창동 서울아레나 등 '창동 상계 신경제 중심지'를 서울 동북부지역의 광역중심지로 강남·북 균형발전의 모델이 될 수 있도록 KTX 의정부 연장에 총력을 기울이겠다."라고 전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서울 도봉구 창동역에서도 KTX·SRT 탑승 가능 전망
    • 입력 2020-11-13 10:49:52
    • 수정2020-11-13 10:58:51
    사회
서울 도봉구 창동역에서 부산과 목포로 가는 수서발 고속열차를 탑승할 수 있을 전망입니다.

도봉구는 다음 달 발표 예정인 국토부 GTX-C노선 기본계획에 GTX-C노선과 KTX(SRT)가 함께 달릴 수 있도록 창동역 지하정거장 역사공간을 확장하고, 삼성역 복합환승센터에 GTX-A, C 노선 간 연결선을 미리 설계에 반영하기로 했다고 밝혔습니다.

그동안 'KTX수도권 동북부 연장운행 준비위원회'는 고속열차 노선의 의정부 연장을 위해 기술적 문제 해소 방안, 철도망의 선제적 구축 등에 대한 정책토론회 개최, 국토부 장관과의 면담 등을 해왔습니다.

다만, 의정부 연장 문제는 수익성과 교통수요 등을 종합적으로 판단해 다시 결정 내리기로 했지만, 검토 분위기는 긍정적이라고 도봉구는 전했습니다.

이동진 도봉구청장은 "앞으로 창동 서울아레나 등 '창동 상계 신경제 중심지'를 서울 동북부지역의 광역중심지로 강남·북 균형발전의 모델이 될 수 있도록 KTX 의정부 연장에 총력을 기울이겠다."라고 전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