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박종훈의 경제한방] 코스피 박스권 돌파…두 가지 선결 과제는?
입력 2020.11.17 (18:01) 박종훈의 경제한방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2011년 코스피가 처음으로 2,200선을 돌파한 이후 9년 동안 1,800~2,600선을 오르내리면서 코스피가 박스권에 갇혔다는 뜻에서 박스피라는 용어가 유행하기도 했는데요.

이제 코스피가 2,600선에 다가서면서 박스피에서 벗어나 지속적인 상승세를 기록할 수 있느냐 없느냐에 대한 관심이 쏠리고 있습니다.

차분한 시장 분석으로 유명한 김학균 신영증권 센터장은 코스피가 박스피라는 오명을 넘어서 지속적인 상승세를 보이려면 두가지 요건이 해소되어야 한다고 하는데요, 함께 들어보시죠.

#코스피 #2600 #김학균 #박스피 #코스닥 #주가상승 #증시 #주가전망
  • [박종훈의 경제한방] 코스피 박스권 돌파…두 가지 선결 과제는?
    • 입력 2020-11-17 18:01:02
    박종훈의 경제한방
2011년 코스피가 처음으로 2,200선을 돌파한 이후 9년 동안 1,800~2,600선을 오르내리면서 코스피가 박스권에 갇혔다는 뜻에서 박스피라는 용어가 유행하기도 했는데요.

이제 코스피가 2,600선에 다가서면서 박스피에서 벗어나 지속적인 상승세를 기록할 수 있느냐 없느냐에 대한 관심이 쏠리고 있습니다.

차분한 시장 분석으로 유명한 김학균 신영증권 센터장은 코스피가 박스피라는 오명을 넘어서 지속적인 상승세를 보이려면 두가지 요건이 해소되어야 한다고 하는데요, 함께 들어보시죠.

#코스피 #2600 #김학균 #박스피 #코스닥 #주가상승 #증시 #주가전망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