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코로나19’ 팬데믹
WHO 사무총장 “코로나19 기원 조사, 정치화하지 말라”
입력 2020.12.01 (03:02) 수정 2020.12.01 (03:09) 국제
세계보건기구(WHO) 사무총장은 30일(현지시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기원 조사에 대해 “정치화하지 말아달라”고 촉구했습니다.

테워드로스 아드하놈 거브러여수스 WHO 사무총장은 화상 언론 브리핑에서 “향후 발병을 막는 데 도움이 될 수 있기 때문에 우리는 이 바이러스의 기원을 알 필요가 있다”고 말했습니다.

이어 “숨기는 것은 없다. 우리는 그 기원을 알고 싶을 뿐이고 그게 전부”라며 정치화에 반대 입장을 밝혔습니다.

중국 관영 매체들은 지난해 말 중국 우한에서 코로나19가 발병하기 전에 이미 유럽에 바이러스가 존재했으며, 실제로 수입 냉동식품 포장재 등에서 바이러스가 검출됐다는 주장을 펴고 있다고 로이터 통신은 전했습니다.

이와 함께 WHO는 스키 시즌을 맞아 각국이 코로나19 위험 관리를 신중하게 해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마이클 라이언 WHO 긴급준비대응팀장은 “모든 나라가 스키 시즌과 대규모 모임의 이유를 살펴보고 관련 리스크를 매우 주의 깊게 살펴보길 바란다”고 말했습니다.

그러나 그는 스키장 등 겨울 스포츠를 위한 장소를 개장할지 여부를 두고 고민하는 각국 정부에 구체적인 권고 사항을 주지는 않았습니다.

[사진 출처 : AFP=연합뉴스]
▶ ‘ 코로나19 현황과 대응’ 최신 기사 보기
http://news.kbs.co.kr/news/list.do?icd=19588
  • WHO 사무총장 “코로나19 기원 조사, 정치화하지 말라”
    • 입력 2020-12-01 03:02:53
    • 수정2020-12-01 03:09:24
    국제
세계보건기구(WHO) 사무총장은 30일(현지시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기원 조사에 대해 “정치화하지 말아달라”고 촉구했습니다.

테워드로스 아드하놈 거브러여수스 WHO 사무총장은 화상 언론 브리핑에서 “향후 발병을 막는 데 도움이 될 수 있기 때문에 우리는 이 바이러스의 기원을 알 필요가 있다”고 말했습니다.

이어 “숨기는 것은 없다. 우리는 그 기원을 알고 싶을 뿐이고 그게 전부”라며 정치화에 반대 입장을 밝혔습니다.

중국 관영 매체들은 지난해 말 중국 우한에서 코로나19가 발병하기 전에 이미 유럽에 바이러스가 존재했으며, 실제로 수입 냉동식품 포장재 등에서 바이러스가 검출됐다는 주장을 펴고 있다고 로이터 통신은 전했습니다.

이와 함께 WHO는 스키 시즌을 맞아 각국이 코로나19 위험 관리를 신중하게 해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마이클 라이언 WHO 긴급준비대응팀장은 “모든 나라가 스키 시즌과 대규모 모임의 이유를 살펴보고 관련 리스크를 매우 주의 깊게 살펴보길 바란다”고 말했습니다.

그러나 그는 스키장 등 겨울 스포츠를 위한 장소를 개장할지 여부를 두고 고민하는 각국 정부에 구체적인 권고 사항을 주지는 않았습니다.

[사진 출처 : AFP=연합뉴스]
▶ ‘ 코로나19 현황과 대응’ 최신 기사 보기
http://news.kbs.co.kr/news/list.do?icd=19588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