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경북도, ‘겨울 수능’ 대비 비상근무
입력 2020.12.01 (08:16) 수정 2020.12.01 (08:20) 뉴스광장(대구)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경상북도는 수학능력시험이 끝날 때까지 대설과 한파, 지진 등 24시간 비상근무를 섭니다.

경북도는 수능 당일 폭설에 대비해 제설장비 천5백여 대와 제설자재 8천 톤을 확보했고, 제설제 사전 살포 등 한 단계 앞선 대책을 추진합니다.

또 고갯길과 교량 등 제설 취약구간을 지정하고, 즉각적인 제설작업을 위한 전진기지 44곳도 설치했습니다.
  • 경북도, ‘겨울 수능’ 대비 비상근무
    • 입력 2020-12-01 08:16:56
    • 수정2020-12-01 08:20:55
    뉴스광장(대구)
경상북도는 수학능력시험이 끝날 때까지 대설과 한파, 지진 등 24시간 비상근무를 섭니다.

경북도는 수능 당일 폭설에 대비해 제설장비 천5백여 대와 제설자재 8천 톤을 확보했고, 제설제 사전 살포 등 한 단계 앞선 대책을 추진합니다.

또 고갯길과 교량 등 제설 취약구간을 지정하고, 즉각적인 제설작업을 위한 전진기지 44곳도 설치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대구)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