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진해중앙시장, ‘상권 르네상스’ 100억 원 지원
입력 2020.12.01 (10:11) 수정 2020.12.01 (10:54) 930뉴스(창원)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창원 진해중앙시장이 정부의 상권 르네상스 사업지로 선정돼 앞으로 5년 동안 최대 100억 원을 지원받게 됐습니다.

창원시는 진해중앙시장을 벚꽃 군항제와 진해역, 진해우체국 등 근대 문화 유산과 어우러진 관광 상권으로 키울 계획입니다.

앞서 지난해 진주중앙시장이 정부의 르네상스 사업지로 뽑혀 로데오 거리 푸드 트럭존과 논개시장이 등이 활성화됐습니다.

  • 진해중앙시장, ‘상권 르네상스’ 100억 원 지원
    • 입력 2020-12-01 10:11:08
    • 수정2020-12-01 10:54:44
    930뉴스(창원)
창원 진해중앙시장이 정부의 상권 르네상스 사업지로 선정돼 앞으로 5년 동안 최대 100억 원을 지원받게 됐습니다.

창원시는 진해중앙시장을 벚꽃 군항제와 진해역, 진해우체국 등 근대 문화 유산과 어우러진 관광 상권으로 키울 계획입니다.

앞서 지난해 진주중앙시장이 정부의 르네상스 사업지로 뽑혀 로데오 거리 푸드 트럭존과 논개시장이 등이 활성화됐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930뉴스(창원)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