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부산경실련 “동백전, 병원·학원비 사용 제한해야”
입력 2020.12.01 (19:50) 수정 2020.12.01 (20:14) 뉴스7(부산)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지역 소상공인을 위해 지역 화폐 동백전의 보건, 의료, 교육 분야 사용을 제한해야 한다는 지적이 제기됐습니다.

부산경실련은 지난 5월부터 9월까지 동백전 사용액을 분석한 결과 의료보건이나 교육분야 사용률이 20%를 넘는다며 골목상권과 전통시장 활성화를 위해 소상공인들이 더 혜택을 볼 수 있도록 해야한다고 주장했습니다.

업종별 동백전 사용액을 보면 음식점이나 식음료 등 식생활이 43%로 가장 많았고, 쇼핑 유통 15%, 의료보건 13%, 교육 9% 등의 순이었습니다.
  • 부산경실련 “동백전, 병원·학원비 사용 제한해야”
    • 입력 2020-12-01 19:50:16
    • 수정2020-12-01 20:14:18
    뉴스7(부산)
지역 소상공인을 위해 지역 화폐 동백전의 보건, 의료, 교육 분야 사용을 제한해야 한다는 지적이 제기됐습니다.

부산경실련은 지난 5월부터 9월까지 동백전 사용액을 분석한 결과 의료보건이나 교육분야 사용률이 20%를 넘는다며 골목상권과 전통시장 활성화를 위해 소상공인들이 더 혜택을 볼 수 있도록 해야한다고 주장했습니다.

업종별 동백전 사용액을 보면 음식점이나 식음료 등 식생활이 43%로 가장 많았고, 쇼핑 유통 15%, 의료보건 13%, 교육 9% 등의 순이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7(부산)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