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층간소음 불만”…이웃 폭행한 60대 징역형
입력 2020.12.01 (21:52) 수정 2020.12.01 (22:00) 뉴스9(대구)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대구지방법원은 층간소음에 불만을 품고 이웃을 폭행하고 차를 훼손한 혐의로 기소된 61살 A 씨에게 징역 1년 2월을 선고했습니다.

대구 동구의 한 건물 2층에 사는 A 씨는 지난 5월 같은 건물 1층에 사는 모녀가 기계적 소음을 유발한다는 이유로 모녀의 차를 부수고, 모녀를 폭행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습니다.

재판부는 피해 회복이 전혀 되지 않았고, 피해자들로부터 용서받지 못한 점을 고려했다고 밝혔습니다.
  • “층간소음 불만”…이웃 폭행한 60대 징역형
    • 입력 2020-12-01 21:52:06
    • 수정2020-12-01 22:00:56
    뉴스9(대구)
대구지방법원은 층간소음에 불만을 품고 이웃을 폭행하고 차를 훼손한 혐의로 기소된 61살 A 씨에게 징역 1년 2월을 선고했습니다.

대구 동구의 한 건물 2층에 사는 A 씨는 지난 5월 같은 건물 1층에 사는 모녀가 기계적 소음을 유발한다는 이유로 모녀의 차를 부수고, 모녀를 폭행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습니다.

재판부는 피해 회복이 전혀 되지 않았고, 피해자들로부터 용서받지 못한 점을 고려했다고 밝혔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9(대구)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