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여·야, 이제는 입법전…최대 뇌관은 공수처법
입력 2020.12.03 (19:55) 수정 2020.12.03 (20:09) 뉴스7(청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 여·야, 이제는 입법전…최대 뇌관은 공수처법
    • 입력 2020-12-03 19:55:04
    • 수정2020-12-03 20:09:34
    뉴스7(청주)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7(청주)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