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 ‘코로나19’ 팬데믹
‘코로나 시대’ TV 시청 늘었다…‘영향력·신뢰도’ KBS 1위
입력 2020.12.03 (21:46) 수정 2020.12.03 (21:57)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코로나19 확산으로 외부 활동이 줄어들면서 TV를 시청하는 사람이 더 많아진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또 가장 영향력 있고 신뢰할 수 있는 언론매체는 KBS인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한국언론진흥재단의 언론수용자 조사 결과, 염기석 기자가 전해드립니다.

[리포트]

코로나 시대, TV 앞에 앉는 시간이 더 길어졌습니다.

집에 머무는 시간이 늘고, 정확한 정보에 대한 욕구도 커졌기 때문입니다.

언론수용자 조사 결과 TV 프로그램 이용률은 94.8%로, 모바일과 PC를 합친 89.1%, 모바일 88.5%를 앞섰습니다.

뉴스를 보는 방식도 TV가 85%로, 모바일과 PC를 합친 78.7%, 모바일 77.9%보다 높았습니다.

특히 20대의 TV 뉴스 이용률은 지난해보다 10.5%포인트나 상승했습니다.

[심하영/한국언론진흥재단 차장 : "정보가 많이 범람하는 시기에 국민들이 신뢰하고 있는 TV뉴스를, 정확한 정보를 얻기 위해서 가장 많이 이용한 것으로 보입니다."]

20대는 모바일을 통한 '읽는 뉴스'를, 60대 이상에선 TV를 통한 '보는 뉴스'를 더 선호했습니다.

하지만 전체 평균을 보면 '보는 뉴스'를 선호한다는 응답이 59.5%로 '읽는 뉴스'를 선호한다는 31.5%보다 두 배 가까이 높았습니다.

가장 영향력 있는 매체, 가장 신뢰하는 언론을 묻는 질문에 KBS가 모두 1위에 올랐습니다.

가장 영향력 있는 매체는 KBS가 26.1%로, 2위인 네이버보다 두 배 이상 높았고, KBS를 가장 신뢰한다는 응답은 23.9%로, 2위 MBC를 큰 폭으로 눌렀습니다.

[김경희/한림대 미디어스쿨 교수 : "코로나19 같은 위기 상황에서는 공신력 있는 공영방송인 KBS를 믿고 보는 사람들이 많다는 것을 보여 주는 것이기 때문에..."]

이번 조사는 한국언론진흥재단이 칸타코리아에 의뢰해 지난 6월 9일부터 7월 12일까지 전국 만 19세 이상 5천10명을 대상으로 컴퓨터 대면 면접 조사했으며,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 ±1.4%p입니다.

KBS 뉴스 염기석입니다.

영상촬영:임태호/영상편집:신선미
▶ ‘ 코로나19 현황과 대응’ 최신 기사 보기
http://news.kbs.co.kr/news/list.do?icd=19588
  • ‘코로나 시대’ TV 시청 늘었다…‘영향력·신뢰도’ KBS 1위
    • 입력 2020-12-03 21:46:29
    • 수정2020-12-03 21:57:17
    뉴스 9
[앵커]

코로나19 확산으로 외부 활동이 줄어들면서 TV를 시청하는 사람이 더 많아진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또 가장 영향력 있고 신뢰할 수 있는 언론매체는 KBS인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한국언론진흥재단의 언론수용자 조사 결과, 염기석 기자가 전해드립니다.

[리포트]

코로나 시대, TV 앞에 앉는 시간이 더 길어졌습니다.

집에 머무는 시간이 늘고, 정확한 정보에 대한 욕구도 커졌기 때문입니다.

언론수용자 조사 결과 TV 프로그램 이용률은 94.8%로, 모바일과 PC를 합친 89.1%, 모바일 88.5%를 앞섰습니다.

뉴스를 보는 방식도 TV가 85%로, 모바일과 PC를 합친 78.7%, 모바일 77.9%보다 높았습니다.

특히 20대의 TV 뉴스 이용률은 지난해보다 10.5%포인트나 상승했습니다.

[심하영/한국언론진흥재단 차장 : "정보가 많이 범람하는 시기에 국민들이 신뢰하고 있는 TV뉴스를, 정확한 정보를 얻기 위해서 가장 많이 이용한 것으로 보입니다."]

20대는 모바일을 통한 '읽는 뉴스'를, 60대 이상에선 TV를 통한 '보는 뉴스'를 더 선호했습니다.

하지만 전체 평균을 보면 '보는 뉴스'를 선호한다는 응답이 59.5%로 '읽는 뉴스'를 선호한다는 31.5%보다 두 배 가까이 높았습니다.

가장 영향력 있는 매체, 가장 신뢰하는 언론을 묻는 질문에 KBS가 모두 1위에 올랐습니다.

가장 영향력 있는 매체는 KBS가 26.1%로, 2위인 네이버보다 두 배 이상 높았고, KBS를 가장 신뢰한다는 응답은 23.9%로, 2위 MBC를 큰 폭으로 눌렀습니다.

[김경희/한림대 미디어스쿨 교수 : "코로나19 같은 위기 상황에서는 공신력 있는 공영방송인 KBS를 믿고 보는 사람들이 많다는 것을 보여 주는 것이기 때문에..."]

이번 조사는 한국언론진흥재단이 칸타코리아에 의뢰해 지난 6월 9일부터 7월 12일까지 전국 만 19세 이상 5천10명을 대상으로 컴퓨터 대면 면접 조사했으며,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 ±1.4%p입니다.

KBS 뉴스 염기석입니다.

영상촬영:임태호/영상편집:신선미
▶ ‘ 코로나19 현황과 대응’ 최신 기사 보기
http://news.kbs.co.kr/news/list.do?icd=19588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