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울산 박정인, ACL에서 프로 데뷔 골
입력 2020.12.03 (21:53) 수정 2020.12.03 (22:01)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아시아챔피언스리그 축구에서 16강을 확정한 울산이 박정인의 프로데뷔 첫 골을 앞세워 최강희 감독의 중국 상하이 선화를 크게 이겼습니다.

전반 3분 만에 울산의 선제골이 터집니다.

2000년생 젊은 피, 박정인의 기습 중거리 골.

K리그 2년 차 박정인이 프로 데뷔 골을 아시아챔피언스리그에서 이렇게 기록하네요.

주전들의 휴식으로 오랜만에 출전한 선수들에겐 기회였겠죠?

24분엔 이상헌이 골망을 흔들었습니다.

한 골 차로 쫓긴 후반엔 두 골을 더 추가해 울산은 신바람 5연승을 기록했고, 최강희 감독의 상하이는 탈락했습니다.
  • 울산 박정인, ACL에서 프로 데뷔 골
    • 입력 2020-12-03 21:53:24
    • 수정2020-12-03 22:01:31
    뉴스 9
아시아챔피언스리그 축구에서 16강을 확정한 울산이 박정인의 프로데뷔 첫 골을 앞세워 최강희 감독의 중국 상하이 선화를 크게 이겼습니다.

전반 3분 만에 울산의 선제골이 터집니다.

2000년생 젊은 피, 박정인의 기습 중거리 골.

K리그 2년 차 박정인이 프로 데뷔 골을 아시아챔피언스리그에서 이렇게 기록하네요.

주전들의 휴식으로 오랜만에 출전한 선수들에겐 기회였겠죠?

24분엔 이상헌이 골망을 흔들었습니다.

한 골 차로 쫓긴 후반엔 두 골을 더 추가해 울산은 신바람 5연승을 기록했고, 최강희 감독의 상하이는 탈락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