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JP모건 “테슬라 주가, 극적으로 과대평가…매수 피해야”
입력 2020.12.10 (07:10) 수정 2020.12.10 (07:23) 국제
글로벌 투자은행 JP모건이 주가 고공행진을 이어가는 테슬라에 대해 경고음을 냈습니다.

JP모건은 현지시간으로 9일 테슬라 실적과 비교해 주가가 지나치게 올랐다면서 추격 매수를 피할 것을 투자자들에게 권고했다고 경제전문매체 비즈니스 인사이더 등이 보도했습니다.

JP모건은 보고서에서 “테슬라 주가는 모든 전통적인 지표의 잣대로 봤을 때 극적으로(dramatically) 과대평가됐다”고 진단했습니다.

그러면서 테슬라의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 주가지수 편입을 앞두고 테슬라 주식을 사려는 투자자들을 향해 주가가 내려갈 때까지 기다리라고 충고했습니다.

JP모건은 지난 2년간 테슬라 주가가 800% 이상 올랐다면서 테슬라의 펀더멘털과 상관없는 투자자들의 “투기적 열망”이 주가를 끌어올리고 있다고 분석했습니다.

JP모건은 또 향후 12개월 목표 주가로 90달러를 제시해 8일 종가인 649.88달러와 비교했을 때 86% 급락할 가능성이 있다고 예측했습니다.

[사진 출처 : EPA=연합뉴스]
  • JP모건 “테슬라 주가, 극적으로 과대평가…매수 피해야”
    • 입력 2020-12-10 07:10:19
    • 수정2020-12-10 07:23:45
    국제
글로벌 투자은행 JP모건이 주가 고공행진을 이어가는 테슬라에 대해 경고음을 냈습니다.

JP모건은 현지시간으로 9일 테슬라 실적과 비교해 주가가 지나치게 올랐다면서 추격 매수를 피할 것을 투자자들에게 권고했다고 경제전문매체 비즈니스 인사이더 등이 보도했습니다.

JP모건은 보고서에서 “테슬라 주가는 모든 전통적인 지표의 잣대로 봤을 때 극적으로(dramatically) 과대평가됐다”고 진단했습니다.

그러면서 테슬라의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 주가지수 편입을 앞두고 테슬라 주식을 사려는 투자자들을 향해 주가가 내려갈 때까지 기다리라고 충고했습니다.

JP모건은 지난 2년간 테슬라 주가가 800% 이상 올랐다면서 테슬라의 펀더멘털과 상관없는 투자자들의 “투기적 열망”이 주가를 끌어올리고 있다고 분석했습니다.

JP모건은 또 향후 12개월 목표 주가로 90달러를 제시해 8일 종가인 649.88달러와 비교했을 때 86% 급락할 가능성이 있다고 예측했습니다.

[사진 출처 : EPA=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