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EU-영국, 오는 13일 시한으로 무역협상 재개키로…“이견 여전”
입력 2020.12.10 (09:30) 국제
유럽연합(EU) 행정부 수반 격인 우르줄라 폰데어라이엔 집행위원장과 보리스 존슨 영국 총리는 현지시간으로 9일 양측간 무역 협상을 오는 13일까지 하기로 합의했다고 AFP, 로이터 통신 등이 전했습니다.

두 사람은 이날 저녁 벨기에 브뤼셀에서 3시간에 걸친 만찬 회동에서 아직 매우 큰 이견이 남아있다는 데 동의하고 협상팀이 향후 며칠간 추가로 논의하는 데 합의했다고 영국 정부 고위 소식통이 로이터에 밝혔습니다.

두 사람은 일요일인 오는 13일까지 협상의 미래에 대한 확실한 결정이 내려져야 한다는 데도 의견을 같이 했다고 이 소식통은 전했습니다.

AFP 통신은 존슨 총리와 폰데어라이엔 집행위원장이 협상을 지속할 가치가 있는지에 관해 오는 13일까지 결정하기로 했으며 이는 이날을 협상 시한으로 한 것이라고 보도했습니다.

영국이 지난 1월 31일 EU를 탈퇴함에 따라 양측은 브렉시트의 원활한 이행을 위해 올해 말까지로 설정된 전환 기간 내에 무역협정을 포함한 미래관계에 대한 협상을 마무리 짓기로 했습니다.

하지만 양측은 공정경쟁 여건 조성, 향후 분쟁 발생 시 해결을 위한 거버넌스, 어업 등 주요 쟁점을 두고 이견을 좁히지 못하고 있습니다.

[사진 출처 : 게티이미지]
  • EU-영국, 오는 13일 시한으로 무역협상 재개키로…“이견 여전”
    • 입력 2020-12-10 09:30:41
    국제
유럽연합(EU) 행정부 수반 격인 우르줄라 폰데어라이엔 집행위원장과 보리스 존슨 영국 총리는 현지시간으로 9일 양측간 무역 협상을 오는 13일까지 하기로 합의했다고 AFP, 로이터 통신 등이 전했습니다.

두 사람은 이날 저녁 벨기에 브뤼셀에서 3시간에 걸친 만찬 회동에서 아직 매우 큰 이견이 남아있다는 데 동의하고 협상팀이 향후 며칠간 추가로 논의하는 데 합의했다고 영국 정부 고위 소식통이 로이터에 밝혔습니다.

두 사람은 일요일인 오는 13일까지 협상의 미래에 대한 확실한 결정이 내려져야 한다는 데도 의견을 같이 했다고 이 소식통은 전했습니다.

AFP 통신은 존슨 총리와 폰데어라이엔 집행위원장이 협상을 지속할 가치가 있는지에 관해 오는 13일까지 결정하기로 했으며 이는 이날을 협상 시한으로 한 것이라고 보도했습니다.

영국이 지난 1월 31일 EU를 탈퇴함에 따라 양측은 브렉시트의 원활한 이행을 위해 올해 말까지로 설정된 전환 기간 내에 무역협정을 포함한 미래관계에 대한 협상을 마무리 짓기로 했습니다.

하지만 양측은 공정경쟁 여건 조성, 향후 분쟁 발생 시 해결을 위한 거버넌스, 어업 등 주요 쟁점을 두고 이견을 좁히지 못하고 있습니다.

[사진 출처 : 게티이미지]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