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中, 눈보라로 뒤덮인 후난성 장자제
입력 2020.12.10 (09:50) 수정 2020.12.10 (09:58) 930뉴스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중국 후난성 장자제에 며칠 동안 폭설이 내리면서 산 전체가 순백의 겨울 왕국으로 변했습니다.

[리포트]

장자제의 혼으로 불리는 톈먼산.

은백색으로 뒤덮인 산의 모습은 한 폭의 산수화가 연상될 정도로 아름답습니다.

순백의 세상에서 바람에 날리는 눈꽃은 아름다움을 한층 더해주고 있습니다.

아름다운 설경을 보기 위해 관광객들도 발걸음이 끊이지 않습니다.

주말에만 만 5천여 명이 이곳을 다녀갔습니다.

하얀 눈으로 뒤덮인 헤이룽장성도 눈 얼음축제 준비로 분주합니다.

[헤이룽장 성 관광객 : "이렇게 많은 눈은 처음 봐요. 정말 아름다워요."]

올해는 코로나19의 영향으로 관광객의 안전한 겨울 나들이를 위해 방역팀이 별도로 꾸려졌는데요,

사회적 거리 두기 방안으로 혼자서도 즐길 수 있는 눈길 산책 코스와 눈과 함께하는 놀이 방법도 소개됐습니다.

또 24시간 생방송 채널을 개설해 집에서도 아름다운 겨울 왕국을 느낄 수 있도록 했습니다.

KBS 월드뉴스입니다.
  • 中, 눈보라로 뒤덮인 후난성 장자제
    • 입력 2020-12-10 09:50:38
    • 수정2020-12-10 09:58:10
    930뉴스
[앵커]

중국 후난성 장자제에 며칠 동안 폭설이 내리면서 산 전체가 순백의 겨울 왕국으로 변했습니다.

[리포트]

장자제의 혼으로 불리는 톈먼산.

은백색으로 뒤덮인 산의 모습은 한 폭의 산수화가 연상될 정도로 아름답습니다.

순백의 세상에서 바람에 날리는 눈꽃은 아름다움을 한층 더해주고 있습니다.

아름다운 설경을 보기 위해 관광객들도 발걸음이 끊이지 않습니다.

주말에만 만 5천여 명이 이곳을 다녀갔습니다.

하얀 눈으로 뒤덮인 헤이룽장성도 눈 얼음축제 준비로 분주합니다.

[헤이룽장 성 관광객 : "이렇게 많은 눈은 처음 봐요. 정말 아름다워요."]

올해는 코로나19의 영향으로 관광객의 안전한 겨울 나들이를 위해 방역팀이 별도로 꾸려졌는데요,

사회적 거리 두기 방안으로 혼자서도 즐길 수 있는 눈길 산책 코스와 눈과 함께하는 놀이 방법도 소개됐습니다.

또 24시간 생방송 채널을 개설해 집에서도 아름다운 겨울 왕국을 느낄 수 있도록 했습니다.

KBS 월드뉴스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