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靑, 동절기 재난대응 점검…“과할 정도의 선제적 조치”
입력 2020.12.11 (15:11) 수정 2020.12.11 (15:13) 정치
청와대는 오늘(11일) 국가위기관리센터에서 서훈 국가안보실장 주재로 국가위기평가회의를 열고 동절기 재난 위기 요인 및 중점 대응 방안 등을 점검했습니다.

국가위기평가회의는 각종 재난으로부터 국민의 생명·안전을 지키기 위한 방안을 마련하고자 매년 개최되는 회의체입니다. 오늘 회의에는 27개 부처 차관급이 화상으로 참석했습니다.

행정안전부는 회의에서 ICT(정보통신기술) 기반의 결빙 취약구간 감시·전파 체계 구축 방안을, 농림축산식품부는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AI) 방역 대책을 각각 설명했다고 청와대가 전했습니다.

또 ‘블랙아이스’라고 불리는 도로 살얼음 사고 예방 방안(국토교통부), 선박사고 관리 방안(해양수산부), 복합건물 등 취약 시설 화재안전 대책(소방청), 유해 화학물질 관리(환경부), 동절기 원자력 시설 특별점검(원자력안전위원회) 등의 보고도 이뤄졌습니다.

서훈 실장은 “코로나19에 대한 국민의 불안감이 높은 때 정부의 사고 예방·대처 능력에 사소한 빈틈이라도 생겨서는 안된다”며 “위기 요인을 예측하고 때로는 과하다 싶을 정도의 선제적 조치를 강력하고 발 빠르게 시행해 달라”고 주문했습니다.
  • 靑, 동절기 재난대응 점검…“과할 정도의 선제적 조치”
    • 입력 2020-12-11 15:11:18
    • 수정2020-12-11 15:13:07
    정치
청와대는 오늘(11일) 국가위기관리센터에서 서훈 국가안보실장 주재로 국가위기평가회의를 열고 동절기 재난 위기 요인 및 중점 대응 방안 등을 점검했습니다.

국가위기평가회의는 각종 재난으로부터 국민의 생명·안전을 지키기 위한 방안을 마련하고자 매년 개최되는 회의체입니다. 오늘 회의에는 27개 부처 차관급이 화상으로 참석했습니다.

행정안전부는 회의에서 ICT(정보통신기술) 기반의 결빙 취약구간 감시·전파 체계 구축 방안을, 농림축산식품부는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AI) 방역 대책을 각각 설명했다고 청와대가 전했습니다.

또 ‘블랙아이스’라고 불리는 도로 살얼음 사고 예방 방안(국토교통부), 선박사고 관리 방안(해양수산부), 복합건물 등 취약 시설 화재안전 대책(소방청), 유해 화학물질 관리(환경부), 동절기 원자력 시설 특별점검(원자력안전위원회) 등의 보고도 이뤄졌습니다.

서훈 실장은 “코로나19에 대한 국민의 불안감이 높은 때 정부의 사고 예방·대처 능력에 사소한 빈틈이라도 생겨서는 안된다”며 “위기 요인을 예측하고 때로는 과하다 싶을 정도의 선제적 조치를 강력하고 발 빠르게 시행해 달라”고 주문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