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해양 참사 ‘남영호 침몰 50주기’ 첫 추모제
입력 2020.12.15 (21:50) 수정 2020.12.15 (21:57) 뉴스9(제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50년 전 323명이 숨지며 국내 최대 해양참사로 기록된 서귀포시와 부산을 잇는 정기 여객선 남영호 침몰사고의 희생자 넋을 위로하기 위한 첫 추모예술제가 서귀포 칠십리야외공연장에서 열렸습니다.

한국예총 서귀포지회에서 주최한 오늘 추모제는 유족을 비롯해 서귀포 예술, 시민단체 17곳이 함께 참여해 헌화와 헌작, 추모공연, 해원 상생 뒤풀이 순으로 진행됐습니다.
  • 해양 참사 ‘남영호 침몰 50주기’ 첫 추모제
    • 입력 2020-12-15 21:50:26
    • 수정2020-12-15 21:57:11
    뉴스9(제주)
50년 전 323명이 숨지며 국내 최대 해양참사로 기록된 서귀포시와 부산을 잇는 정기 여객선 남영호 침몰사고의 희생자 넋을 위로하기 위한 첫 추모예술제가 서귀포 칠십리야외공연장에서 열렸습니다.

한국예총 서귀포지회에서 주최한 오늘 추모제는 유족을 비롯해 서귀포 예술, 시민단체 17곳이 함께 참여해 헌화와 헌작, 추모공연, 해원 상생 뒤풀이 순으로 진행됐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