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동일집단 격리’ 양지요양병원에 물품 기증 잇따라
입력 2020.12.17 (10:58) 수정 2020.12.17 (11:12) 930뉴스(울산)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열악한 환경과 인력 부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남구 양지요양병원을 돕기 위한 온정의 손길이 이어지고 있습니다.

울산시는 울산대병원과 동강병원, 울산병원 의료진이 동일집단 격리 중인 양지요양병원 내 의료진을 돕기 위해 근무복 100벌을 기증했다고 밝혔습니다.

또 바르게살기협의회에서 100만 원 상당의 간식을, 익명의 한 빵집에선 50인분의 빵을 보내왔다고 설명했습니다.
  • ‘동일집단 격리’ 양지요양병원에 물품 기증 잇따라
    • 입력 2020-12-17 10:58:05
    • 수정2020-12-17 11:12:12
    930뉴스(울산)
열악한 환경과 인력 부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남구 양지요양병원을 돕기 위한 온정의 손길이 이어지고 있습니다.

울산시는 울산대병원과 동강병원, 울산병원 의료진이 동일집단 격리 중인 양지요양병원 내 의료진을 돕기 위해 근무복 100벌을 기증했다고 밝혔습니다.

또 바르게살기협의회에서 100만 원 상당의 간식을, 익명의 한 빵집에선 50인분의 빵을 보내왔다고 설명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930뉴스(울산)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