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전기 적게 쓰는 가구 ‘4천 원 할인’ 단계적 폐지
입력 2020.12.17 (19:50) 수정 2020.12.17 (20:14) 뉴스7(부산)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1~2인 가구 등 전기 사용량이 적은 가구에 적용되던 4천 원 할인제도가 폐지됩니다.

산업부와 한국전력이 발표한 전기요금체계 개편안에 따르면 사용량이 월 200kWh(킬로와트시) 이하 가구에 대해 지금까지 월 4천 원이 할인됐지만 내년 7월부터는 2천 원으로 할인 폭이 줄고 2022년 7월에는 폐지됩니다.

다만 취약계층에 대해서는 현행 혜택이 유지됩니다.

또 국제유가 등 연료비 변동을 분기마다 전기요금에 반영하는 제도도 시행됩니다.
  • 전기 적게 쓰는 가구 ‘4천 원 할인’ 단계적 폐지
    • 입력 2020-12-17 19:50:57
    • 수정2020-12-17 20:14:40
    뉴스7(부산)
1~2인 가구 등 전기 사용량이 적은 가구에 적용되던 4천 원 할인제도가 폐지됩니다.

산업부와 한국전력이 발표한 전기요금체계 개편안에 따르면 사용량이 월 200kWh(킬로와트시) 이하 가구에 대해 지금까지 월 4천 원이 할인됐지만 내년 7월부터는 2천 원으로 할인 폭이 줄고 2022년 7월에는 폐지됩니다.

다만 취약계층에 대해서는 현행 혜택이 유지됩니다.

또 국제유가 등 연료비 변동을 분기마다 전기요금에 반영하는 제도도 시행됩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7(부산)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