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진주시의회 파행…‘채용비리 특위’ 구성 갈등
입력 2020.12.17 (21:49) 수정 2020.12.17 (21:55) 뉴스9(창원)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진주시의회 본희의가 ‘채용비리 특위 구성안 상정’을 놓고 의원들 간 고성과 몸싸움을 벌여 파행됐습니다.

오늘(17일) 열린 본회의에서는 민주당과 진보당 의원들이 특위 구성안 상정을 촉구하자, 이상영 의장이 검찰에서 수사 중인 사안이라며 거절했습니다.

이 과정에서 몇몇 의원들이 의장석을 점거하며 시의회 직원 등과 몸싸움을 벌였습니다.
  • 진주시의회 파행…‘채용비리 특위’ 구성 갈등
    • 입력 2020-12-17 21:49:38
    • 수정2020-12-17 21:55:45
    뉴스9(창원)
진주시의회 본희의가 ‘채용비리 특위 구성안 상정’을 놓고 의원들 간 고성과 몸싸움을 벌여 파행됐습니다.

오늘(17일) 열린 본회의에서는 민주당과 진보당 의원들이 특위 구성안 상정을 촉구하자, 이상영 의장이 검찰에서 수사 중인 사안이라며 거절했습니다.

이 과정에서 몇몇 의원들이 의장석을 점거하며 시의회 직원 등과 몸싸움을 벌였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9(창원)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