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영상] 바이든, 화이자 백신 공개 접종…“걱정할 것 전혀 없어”
입력 2020.12.22 (12:11) 수정 2021.01.04 (16:23) 케이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바이든 대통령 당선인, 화이자 백신 '생중계 접종'
"국민들의 접종 준비를 위해 공개해"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 당선인이 21일(현지시간) 화이자와 바이오엔테크가 공동 개발한 코로나19 백신을 공개적으로 접종했습니다. 바이든 당선인은 이날 오후 델라웨어주 뉴어크의 한 병원에서 백신을 맞았으며, 접종 장면이 방송과 인터넷을 통해 생중계됐습니다.

바이든 당선인은 "공급되는 시기에 맞춰 국민들이 백신을 맞을 준비가 돼 있어야 한다"는 것을 알려주기 위해서 공개적으로 백신을 접종한다고 밝혔습니다.

마스크를 쓴 바이든 당선인은 부인 질 여사가 바로 옆에서 지켜보는 가운데 이 병원 간호사로부터 왼쪽 팔뚝에 주사를 맞았습니다. 바이든은 주사를 맞기 직전에 셋까지 세어주길 원하느냐는 간호사의 질문에 "아니요. 준비되면 바로 접종하면 됩니다"고 말했습니다.

자세한 내용은 백신을 접종하는 영상으로 확인해 보겠습니다.
▶ '코로나19 3차 대유행 특집' 바로가기
http://news.kbs.co.kr/special/coronaSpecialMain.html
  • [영상] 바이든, 화이자 백신 공개 접종…“걱정할 것 전혀 없어”
    • 입력 2020-12-22 12:11:32
    • 수정2021-01-04 16:23:01
    케이야
바이든 대통령 당선인, 화이자 백신 '생중계 접종'
"국민들의 접종 준비를 위해 공개해"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 당선인이 21일(현지시간) 화이자와 바이오엔테크가 공동 개발한 코로나19 백신을 공개적으로 접종했습니다. 바이든 당선인은 이날 오후 델라웨어주 뉴어크의 한 병원에서 백신을 맞았으며, 접종 장면이 방송과 인터넷을 통해 생중계됐습니다.

바이든 당선인은 "공급되는 시기에 맞춰 국민들이 백신을 맞을 준비가 돼 있어야 한다"는 것을 알려주기 위해서 공개적으로 백신을 접종한다고 밝혔습니다.

마스크를 쓴 바이든 당선인은 부인 질 여사가 바로 옆에서 지켜보는 가운데 이 병원 간호사로부터 왼쪽 팔뚝에 주사를 맞았습니다. 바이든은 주사를 맞기 직전에 셋까지 세어주길 원하느냐는 간호사의 질문에 "아니요. 준비되면 바로 접종하면 됩니다"고 말했습니다.

자세한 내용은 백신을 접종하는 영상으로 확인해 보겠습니다.
▶ '코로나19 3차 대유행 특집' 바로가기
http://news.kbs.co.kr/special/coronaSpecialMain.html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