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경남 종합병원 종사자 1만 7천여 명 ‘신속 검사’
입력 2020.12.22 (19:05) 수정 2020.12.22 (19:10) 뉴스7(창원)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의료기관 내부 전파의 우려가 있는 경남 지역 종합병원의 출퇴근 종사자 만7천 명에 대해 신속항원 검사가 시행됩니다.

경상남도는 종합병원 25곳의 의사 2천여 명과 간호사 7천3백 명 등 만7천여 명을 대상으로 모레(24일)부터 이달 말까지 신속항원 검사를 합니다.

이번 검사에는 30분 안에 결과를 확인할 수 있는 신속항원 검사 키트가 사용됩니다.
  • 경남 종합병원 종사자 1만 7천여 명 ‘신속 검사’
    • 입력 2020-12-22 19:05:29
    • 수정2020-12-22 19:10:27
    뉴스7(창원)
의료기관 내부 전파의 우려가 있는 경남 지역 종합병원의 출퇴근 종사자 만7천 명에 대해 신속항원 검사가 시행됩니다.

경상남도는 종합병원 25곳의 의사 2천여 명과 간호사 7천3백 명 등 만7천여 명을 대상으로 모레(24일)부터 이달 말까지 신속항원 검사를 합니다.

이번 검사에는 30분 안에 결과를 확인할 수 있는 신속항원 검사 키트가 사용됩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7(창원)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