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외교부, 중·러에 카디즈 진입 유감 표명·재발 방지 촉구
입력 2020.12.22 (20:44) 수정 2020.12.22 (20:45) 정치
외교부는 한국방공식별구역(KADIZ·카디즈)에 군용기를 보낸 중국과 러시아에 유감을 표명하고 재발 방지를 촉구했습니다.

외교부 당국자는 "오늘(22일) 발생한 중국 및 러시아 군용기의 카디즈 진입과 관련해 외교 채널을 통해 중국과 러시아 측에 유감을 표명하고 재발 방지를 촉구했다"고 밝혔습니다.

이어 "외교부는 중국 및 러시아 군용기의 카디즈 진입에 대해 국방부와 관련 정보를 공유하면서 긴밀하게 대응하고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군 당국에 따르면 오늘 중국 군용기 4대와 러시아 군용기 15대가 이날 카디즈에 진입했다가 이탈했으며, 국방부는 한국 주재 중국과 러시아 무관에게 유선으로 현 상황에 대한 우려를 표명했습니다.
  • 외교부, 중·러에 카디즈 진입 유감 표명·재발 방지 촉구
    • 입력 2020-12-22 20:44:16
    • 수정2020-12-22 20:45:43
    정치
외교부는 한국방공식별구역(KADIZ·카디즈)에 군용기를 보낸 중국과 러시아에 유감을 표명하고 재발 방지를 촉구했습니다.

외교부 당국자는 "오늘(22일) 발생한 중국 및 러시아 군용기의 카디즈 진입과 관련해 외교 채널을 통해 중국과 러시아 측에 유감을 표명하고 재발 방지를 촉구했다"고 밝혔습니다.

이어 "외교부는 중국 및 러시아 군용기의 카디즈 진입에 대해 국방부와 관련 정보를 공유하면서 긴밀하게 대응하고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군 당국에 따르면 오늘 중국 군용기 4대와 러시아 군용기 15대가 이날 카디즈에 진입했다가 이탈했으며, 국방부는 한국 주재 중국과 러시아 무관에게 유선으로 현 상황에 대한 우려를 표명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