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MLB 전 단장 “김하성, 토론토에 가장 적합한 선수”
입력 2020.12.25 (09:20) 수정 2020.12.25 (13:41) 연합뉴스
류현진(33·토론토 블루제이스)과 김하성(25·키움 히어로즈)은 정말 한솥밥을 먹을 수 있을까.

복수의 메이저리그(MLB) 구단이 김하성에게 관심을 보이는 상황에서 MLB 단장 출신 칼럼니스트 짐 보우덴은 김하성에 관해 "토론토에 가장 적합한 선수"라고 꼽았다.

보우덴은 25일(한국시간) 미국 스포츠전문매체 디 애슬레틱에 기고한 칼럼 '남은 MLB 자유계약선수(FA) 40명에게 가장 어울리는 팀'에서 "김하성은 토론토와 가장 잘 어울리는 선수"라며 "몇몇 구단은 유격수, 몇몇 구단은 2루수 자원으로 눈독을 들이고 있다"고 FA 시장 분위기를 전했다.

이어 "확실한 건 김하성은 MLB 주전급 선수라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보우덴은 "토론토는 아직 확실한 움직임을 보이지 않았지만, 팀 전력 강화를 위해 적극적인 모습을 보일 것"이라며 김하성의 토론토행을 점쳤다.

지난 8일 포스팅시스템으로 MLB 진출 도전에 나선 김하성 측은 많은 구단과 접촉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추신수가 뛰었던 텍사스 레인저스도 김하성 영입전에 참전한 구단으로 꼽힌다. 몇몇 구단은 김하성에서 5년 이상의 장기 계약을 제시한 것으로 알려졌다.

김하성은 올해 타율 0.306, 30홈런, 109타점, 23도루로 맹활약했다. 야구 예측 시스템 ZiPS(SZymborski Projection System)는 "김하성의 2020년 KBO리그 성적을 메이저리그 성적으로 변환하면 '타율 0.274, 출루율 0.345, 장타율 0.478, 24홈런, 17도루'가 된다"고 분석했다.

만 25세의 젊은 나이, 부상 없이 KBO리그에서 7시즌 동안 타율 0.294, 133홈런, 575타점을 올린 꾸준함도 가점으로 꼽힌다.

김하성은 내년 1월 2일 오전 7시까지 MLB 30개 구단과 자유롭게 협상할 수 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MLB 전 단장 “김하성, 토론토에 가장 적합한 선수”
    • 입력 2020-12-25 09:20:46
    • 수정2020-12-25 13:41:54
    연합뉴스
류현진(33·토론토 블루제이스)과 김하성(25·키움 히어로즈)은 정말 한솥밥을 먹을 수 있을까.

복수의 메이저리그(MLB) 구단이 김하성에게 관심을 보이는 상황에서 MLB 단장 출신 칼럼니스트 짐 보우덴은 김하성에 관해 "토론토에 가장 적합한 선수"라고 꼽았다.

보우덴은 25일(한국시간) 미국 스포츠전문매체 디 애슬레틱에 기고한 칼럼 '남은 MLB 자유계약선수(FA) 40명에게 가장 어울리는 팀'에서 "김하성은 토론토와 가장 잘 어울리는 선수"라며 "몇몇 구단은 유격수, 몇몇 구단은 2루수 자원으로 눈독을 들이고 있다"고 FA 시장 분위기를 전했다.

이어 "확실한 건 김하성은 MLB 주전급 선수라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보우덴은 "토론토는 아직 확실한 움직임을 보이지 않았지만, 팀 전력 강화를 위해 적극적인 모습을 보일 것"이라며 김하성의 토론토행을 점쳤다.

지난 8일 포스팅시스템으로 MLB 진출 도전에 나선 김하성 측은 많은 구단과 접촉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추신수가 뛰었던 텍사스 레인저스도 김하성 영입전에 참전한 구단으로 꼽힌다. 몇몇 구단은 김하성에서 5년 이상의 장기 계약을 제시한 것으로 알려졌다.

김하성은 올해 타율 0.306, 30홈런, 109타점, 23도루로 맹활약했다. 야구 예측 시스템 ZiPS(SZymborski Projection System)는 "김하성의 2020년 KBO리그 성적을 메이저리그 성적으로 변환하면 '타율 0.274, 출루율 0.345, 장타율 0.478, 24홈런, 17도루'가 된다"고 분석했다.

만 25세의 젊은 나이, 부상 없이 KBO리그에서 7시즌 동안 타율 0.294, 133홈런, 575타점을 올린 꾸준함도 가점으로 꼽힌다.

김하성은 내년 1월 2일 오전 7시까지 MLB 30개 구단과 자유롭게 협상할 수 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