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투명 페트병 분리배출 의무화…울산탁주 등 라벨 교체
입력 2020.12.25 (09:53) 수정 2020.12.25 (09:57) 930뉴스(울산)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오늘부터(25일) 전국의 공동주택에서 투명 페트병의 상표 즉 라벨 분리배출이 의무화됨에 따라 지역 주류업체들도 대응에 나섰습니다.

울산탁주 태화루는 50년간 사용하던 녹색병을 내년부터 재활용이 우수한 투명 페트병과 병뚜껑으로 바꾸고 라벨도 분리 배출이 쉽도록 물에 잘 풀리는 소재로 교체하는 한편 쌀의 원산지도 라벨과 병뚜껑의 색으로 구별할 수 있도록 바꿉니다.

앞서 무학 울산공장은 페트병으로 판매되는 담금용 소주의 라벨을 분리 배출이 쉬운 비접착식 라벨로 교체했습니다.
  • 투명 페트병 분리배출 의무화…울산탁주 등 라벨 교체
    • 입력 2020-12-25 09:53:22
    • 수정2020-12-25 09:57:29
    930뉴스(울산)
오늘부터(25일) 전국의 공동주택에서 투명 페트병의 상표 즉 라벨 분리배출이 의무화됨에 따라 지역 주류업체들도 대응에 나섰습니다.

울산탁주 태화루는 50년간 사용하던 녹색병을 내년부터 재활용이 우수한 투명 페트병과 병뚜껑으로 바꾸고 라벨도 분리 배출이 쉽도록 물에 잘 풀리는 소재로 교체하는 한편 쌀의 원산지도 라벨과 병뚜껑의 색으로 구별할 수 있도록 바꿉니다.

앞서 무학 울산공장은 페트병으로 판매되는 담금용 소주의 라벨을 분리 배출이 쉬운 비접착식 라벨로 교체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930뉴스(울산) 전체보기
기자 정보